[영주권 & 시민권 영어점수 위한 캐나다 실용영어 셀핍] '자신의 경험담 이야기하기 - body 2' > 셀핍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7°C
Temp Min: 6°C


셀핍

[영주권 & 시민권 영어점수 위한 캐나다 실용영어 셀핍] '자신의 경험담 이야기하기 - body 2'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제프리 킴 작성일17-12-06 16:34 조회57회 댓글0건

본문

  - 준비시간: 30 sec.  응답시간: 60 sec. 

 

Talk about a great time you had with a family member or friend. Maybe you can talk about a picnic or trip and something, a time you enjoyed with a family or

friend. What good things have you experienced and why you will not forget?

 

 

 

Body 2

 

First, even though the central part of US on our route was mostly about open fields and small towns here and there, I immensely enjoyed the driving part of our trip. To me, driving through those parts of US was like watching a slideshow on full HD TV, wondering what kind of life would be lived in those lonely and quiet parts of the country. I guess I would never find that out; however, the joy of “Witnessing the unknown” still remains somewhere in the corner of my heart and sends me occasional greetings not to be forgotten.

Staying in different motels every night was also very memorable part of that trip. Some of them had excellent facilities that we’d spend quality time there as well as having nice breakfasts in the morning. One of them was Comfort Inn. ,which we had checked in the night before we arrived at  Denver if I remember correctly. It had a great whirlpool, sauna, spacious rooms and was very clean. We paid about $60 for the night and could definitely say, “Money well spent!” Getting good discounts for those rooms using the coupon books we’d picked up at the rest areas on the highway was also the fun part and it sure helped our budget for the travel. 

 

 

지난 번에 이어 Body 부분 두 번째 단락입니다. 

위의 답변에서 보시듯 본문에서는 가장 편하고 쓰기 좋은 형태는 다음과 같습니다. 

1. ~한 이유가 몇 가지 있다.

2. 첫번째는 어쩌구 저쩌구

3. 두번째는 어쩌구 저쩌구

4. 그래서 어쩌구 저쩌구

 

다시 한 번 강조를 해드리지만 speaking도 그렇고 writing도 그렇고 틀을 만드시고 그 안에서 순서를 따라가며 하셔야 알아듣기가 훨씬 쉽고 이에 따라 점수도 잘나오게 됩니다. 그래서 위에 보시듯 intro 다음에 body에선 크게 두 가지 이유를 들면서 왜 그 여행이 그렇게 기억에 남는지를 자세히 기술했습니다.

 

Immensely – 아주 많이, 무척 등의 의미로 쓰이는데요. 좀 수준이 있는 부사로써 여러분들의 영어수준을 한껏 높여줄 수 있는 단어입니다.ㅋㅋ

 

Staying in different motels every night – 밤마다 다른 모텔에서 머무는 것 이라고 해석할 수 있는데요. 눈 여겨 보실 부분은 한국문법으로 동명사라고 하는 Staying입니다. 한국말을 할 때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을까요? “나 먹는다 좋아해.” ㅎㅎㅎㅎ 당연히 “먹는다”가 아니라 명사형인 “먹는것”이라고 바꿔줘야 하죠. 바로 그 역할을 하는 게 영어에서의 동명사입니다. 하지만 동사 뒤에 ing가 붙는다고 무조건 현재진행형이라고 넘겨짚는 분들이 태반인데요. 그거 좀 곤란하죠? 

 

Ex) Sleeping late at night – 밤에 늦게 자는 것.

   Drinking and driving – 음주운전(술 먹고 운전하는 것)

   Saying goodbye – 이별을 고하는 것

   Marrying an alcoholic– 알코올 중독자와 결혼하는 것

   Eating like a bird – 새처럼 먹는 것 (아주 조금 먹는 것)

   Spacious – (공간이)넓은 이라는 의미인데요. Space 의 형용사라고 보심 됩니다. 

 

Ex) You must get a really spacious apartment in Vancouver, downtown first if you want to marry me. –저랑 결혼하고 싶으시면 밴쿠버 다운타운에 엄청 큰 아파트 먼저 장만하셔야 되요.

    Money well-spent.– 돈 잘 썼네! 

 

글/ 제프리 킴(CLC 교육센터 대표강사)

문의/ 604-838-3467, clccelpip@gmail.com 카톡 ID: clc91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