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석 이야기] 2016년은 로즈 골드(rose gold) 골드가 대세 !! > 교육칼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9°C
Temp Min: 7°C


교육칼럼

[보석 이야기] 2016년은 로즈 골드(rose gold) 골드가 대세 !!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박한나 작성일17-04-06 16:40 조회109회 댓글0건

본문

5.jpg

 

[뮤즈의 보석 이야기]

 

세대 차이 불구하고 로즈 골드 찾는 사람 많아

유행 보다는 자신에게 맞는 색상과 디자인 고르면 오래 할 수 있어

 

 

금값이 2013년 이후 1oz(1 온스)당 $1750(캐나다 달러) 까지 뛰었다가 다시 $1600 선에서 가격이 조정되고 있습니다.

 

이 글이 나갈 때 쯤에는 또 어떻게 변할지는 잘 모르겠네요. 손님들께서 요즘 금에 대해 많이 관심을 가지고 문의도 많이 하고 있습니다. 

 

언제쯤 금을 사야 좋은지, 아니면 지금이 금을 파는게 좋은 시기인지 관련한 질문이 많습니다. 하지만 저의 답은 언제나 같습니다  결정은 손님의 필요와 사정에 의해서 하셔야 한다고.(제가 그것을 알고 있다면 지금쯤 재벌이 되어 있겠지요)

 

이러한 금의 역동적인 움직임 이외에도 작년에 의해 올해에 더 강해진 쥬얼리 트랜드는 화이트 골드나 옐로우 골드의 식상함을 벗어나 로즈골드 입니다. 한국 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핑크골드라고 말하는 핑크색 쥬얼리가 대세를 이루고 있습니다. 

 

24K는 순도 99% 이상을 말하는 순금을 의미합니다. 99.9999 의 금이 완전 pure Gold라고 하지만 순금으로 쥬얼리를 만들면  너무 물러서 일상적이고 실용적인 쥬얼리로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18K는 75% 금과 25% 다른 금속과 합금한 것이고 14K  58.5% , 10K 41.7% 의 금의 함량을 의미합니다. 합금을 함으로써  단단하게 만들어서 스톤 셋팅이나 여러가지 디자인의 쥬얼리를 만들어내는것이지요

화이트 골드는 실버와 팔라디윰을 합금해 화이트 색깔을 내는것이고, 로즈 골드의 경우는 구리(copper))를 섞어서 붉은 빛의 금을 만든 것 입니다. 

 

로즈골드는 잘못하면 자칫 올드(old)한 느낌의 노란색과 화이트 변색에 단점을 보안할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는 골드 색깔로 많은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특히 얼굴이 하얀 분들에게는 너무나 잘 어울리는 쥬얼리 입니다. 그래서 동양인, 특히 한국 여성들에게 웬만하면 잘 어울리는 골드색깔이라 다시 각광을 받고 있는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패션 쥬얼리뿐만 아니라, 결혼 다이아몬드 반지에도 핑크 골드로 원하시는 분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다른 쥬얼리와 차별화를 확실히 나타내고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핑크 골드의 인기는 쥬얼리뿐만아니라 시계 제품에도 많이 찾아 보실 수 있습니다. 

 

결혼 예물로 핑크 골드가 섞인 시계가 구매자의 50% 이상이 선택한다고 하니  정말 대세는 대세인가 봅니다.

 

큼직한 쥬얼리보다는 아기자기하고 작은 핑크 쥬얼리가 유행하고 있고, 작은것을 여러개, 레이더드 방식으로 해보시면 올 봄에 어울리는 쥬얼리가 될 것 같습니다. 

 

물론 모든 사람들이 로즈골드와 궁합이 맞는 것은 아닙니다..피부톤이 붉은 색을 가지신 분, 혹은 피부색이 다소 어두운 분들은 화이트나 옐로우 골드가 더 잘 매치가 되고 어울립니다. 옷 디자인 색이 저마다의 다른 사람들에게 각각 어울리듯  쥬얼리도 마찬가지라고 생각됩니다. 

 

쥬얼리를 보는 것과 직접 착용해서 느끼는 것은 큰 차이가 있습니다. 그래서 쥬얼리는 보는 것도 중요하지만 구매를 결심한다면 착용해서 자신에게 잘 어울리는지 확인하는 것도 매우 중요합니다. 각각 사람들에게는 자신에게 어울리는 디자인이 있습니다. 

 

특히 나이에 따라 어울리는 쥬얼리 크기도 달라집니다. 나이가 젊을 때 그렇게 이쁘고 어울리던 작은 크기의 쥬얼리가 나이가 좀 들어서 착용하면 왜 그렇게 촌스럽고 어울리지 않는 경험을 해 본 분들이 의외로 많습니다.

 

이것은 엄마나 할머니가 착용하던 쥬얼리가 어린 학생들에게 잘 어울리지 않는 것과 비슷합니다. 하지만  유행은 언제나 지나갑니다. 그래서 무작정 유행을 쫓기 보다는 자기에게 어울리는 색상과 디자인 선택이 현명한 구매 원칙이 될 것 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로즈 골드 열풍은 한동안 계속 되리라 생각됩니다.

 

박한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