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제자리를 맴도는 주제 > 교육칼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8°C
Temp Min: 24°C


교육칼럼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제자리를 맴도는 주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08-31 08:43 조회144회 댓글0건

본문

공부의 주제로서 인간의 육감 (오감 + 생존 본능에 바탕을 두고 형성된 두뇌감각)을 통해 뚜렷하게 인지할 수 있는 주제들은 공부를 시작하기에 상대적으로 쉬운 반면 욕심에 빠져 사고가 갇힐 수 있는 이면도 있다고 필자는 앞서 2주에 걸친 칼럼에서 이야기 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필자는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을 익혀가는 시작 단계에서는 육감을 통해 정보를 받아들일 수 있는 것을 공부의 주제로 삼을 것을 제안합니다. 물론 이러한 주제의 선택 방법과 함께 필자가 칼럼을 통해 꾸준히 제시할 ‘질문을 바꾸는 방법’, ‘서술을 하는 방법’등을 적용하면 공부의 효율은 더 높아질 수 있지만 이 또한 공부를 하고자 하는 사람이 실행에 옮기지 않는다면 어떠한 설명에도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이 쉽게 다가올 가능성은 낮습니다.  

이번 칼럼에서는 앞서 다룬 내용보다 좀 더 어려운 주제와 그 주제를 다루는 방법을 이야기 하려 합니다. 지금까지 제시한 공부 방법을 적용하는 것도 쉽지는 않겠지만, 사실 그 내용이 어려운 것이 아니라 실천이 어렵기 때문일 뿐이며 독자 여러분들께서 머리로 이해하기에는 큰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는 필자의 판단에서입니다. 또한 언젠가 비슷한 주제를 접하게 되었을 때 필자가 이 칼럼에서 다룬 방법을 응용하여 답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서입니다. 

공부에 있어서 가장 어려운 주제들 중 하나가 바로 제자리를 맴돌도록 만드는 주제입니다. 생각을 하다보면 벗어나야 할 것 같은데 벗어나는 방법은 보이지 않고 꼬리에 꼬리를 물고 찾아가면 다시 원점으로 되돌아오는 주제들 말입니다. 설명이 쉽도록 ‘사랑’이라는 단어의 사전적 정의를 예로 들어 이야기 하겠습니다. 필자가 찾은 ‘사랑’의 사전적 정의는 ‘~~~~ 마음’이라고 되어있습니다. 여기서 다시 ‘마음이란 무엇인가’라는 정의를 묻는 질문과 함께 사전을 찾아보면, 마음의 여러 가지 정의 중 ‘기분, 감정, 느낌’과 같이 표기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러면 여기서 다시 ‘감정’에 대한 정의를 묻고 답을 찾아보겠습니다. 사전에는 ‘기쁨, 슬픔 등을 느끼는 마음 상태’로 나와 있습니다. (여기서 필자는 사전적 정의 중 필자가 설명에 필요한 부분만을 요약해서 적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자, 이제 하나씩 살펴볼까요? 처음 사랑의 정의를 찾았을 때 ‘마음’이 나왔습니다. 그런데 마음을 찾으니 ‘감정’이 나왔고 다시 ‘감정’을 찾으니 ‘마음’으로 되돌아 왔습니다. 사전에 이러한 단어들에 대한 뚜렷한 정의는 내려져있지 않고 서로 꼬리에 꼬리를 물고 다람쥐 쳇바퀴 돌 듯 돌고 있는 형상입니다. 이게 무엇을 뜻할까요? 개념과 개념을 연결해 가면서 답을 찾아가는데 마치 구슬을 꿰어놓은 목걸이를 다 돌리고 나면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듯 결국은 제자리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는 뜻입니다. 바로 이러한 주제가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에서는 가장 어려운 주제 중 하나입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하면 이러한 제자리를 맴도는 사고의 틀을 벗어날 수 있을까요? 방법은 단 하나, 구슬을 꿰고 있는 끈을 끊어내는 질문을 찾아내는 것입니다. 

‘사랑’이라는 단어를 가지고 필자가 접근하는 방법을 예로 들어 적어보겠습니다.

예) 질문: 만약 사랑하는 감정이 없다면 어떻게 될까? 부모가 아이를 사랑하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 등등. - 이 중에서 부모의 자식 사랑을 예로 하여 진행 해 보겠습니다.

질문: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지 않으면 자식을 돌볼 생각을 할까? 부모가 자식을 돌보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 

답: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지 않으면 자식을 돌볼 이유가 없을 것이며 자식은 살아남을 확률이 적다.

서술: 부모에게 있는 자식에 대한 사랑은 곧 자녀가 살아남을 확률을 높이는 것이고 따라서 사랑이라는 감정은 자식을 돌보아 살아남을 수 있도록 진화의 과정에서 형성된 것으로 유전자 속에 뿌리 깊게 새겨져 있는 것이다. 따라서 사랑이라는 감정이 없었다면 인류는 존재하지 않았을 것이다.

이렇게 사랑과 같은 감정의 뿌리를 찾고 그 뿌리를 바탕으로 인간의 행동을 객관적인 관점에서 바라고 해석할 수 있는 힘이 바로 지혜의 힘이라고 필자는 이야기 합니다. 물론 필자의 교육에서 여기까지의 과정은 중간단계에 불과합니다. 하지만 이 정도만 익혀도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과 접근 방법이 많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필자가 칼럼이라는 형식을 통해 나눌 수 있는 정도가 어디까지일지는 모르겠지만 아마도 이러한 중간 단계까지 접근할 수 있는 방법들은 가능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다만 독자 여러분께서 꼭 기억해 두실 것은 ‘실천’입니다. 필자의 수업을 듣는 분들이야 필자가 반 강제적으로 공부를 하시도록 하지만 칼럼이나 비디오 강의를 통해 공부를 하시는 분들은 그렇게 할 수 없으니 글을 읽고 강의를 듣는 분들이 스스로 실천하지 않는다면 필자가 할 수 있는 방법은 없습니다.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을 익혀 가는데 있어서 가장 큰 장벽이 바로 ‘실천’이기 때문입니다.

[이 게시물은 표기자님에 의해 2017-08-31 08:45:45 셀핍에서 이동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교육칼럼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419건 1 페이지
교육칼럼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9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앤트맨처럼 작아지는 것이 실제로 가능할까?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2 29
418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과거시험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2 15
417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5감과 6하 원칙을 바탕으로 답을 찾을 수 있도록 질문을 바꾸기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2 22
416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승정원일기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5 27
415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지식의 한계를 확인하기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5 29
41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곰탕 폭발의 미스테리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8 113
413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몽유도원도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8 40
412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주제의 선택 그리고 정의를 묻는 질문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8 41
411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백성을 가르치는 올바른 소리, 훈민정음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1 51
410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공부 방법의 기초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1 59
409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선크림 방지법 - 새로운 대안을 찾아야 할 때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4 89
408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선종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4 137
407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천재를 넘어서는 사고력을 기르는 방법 3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4 71
406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고려 불화, 혜허의 수월관음도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7 84
405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천재를 넘어서는 사고력을 기르는 방법 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7 73
40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중력이라는 이름의 코끼리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31 107
403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설화문학과 패관문학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31 92
402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정리 – 천재를 넘어서는 사고력을 기르는 방법 1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31 91
401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삼국사기와 삼국유사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4 116
400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석가의 깨달음 그리고 두뇌 속 생존본능의 불을 끄는 방…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4 102
399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영주 부석사 무량수전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7 114
39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라돈 침대 - 위험한 것일까? 안전한 것일까?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7 202
397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석가의 깨달음 그리고 공 2 (두뇌의 작용)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7 102
396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석가의 깨달음 그리고 공 1 (공을 본다?)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0 118
395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성덕 대왕 신종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3 133
39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왜 남북은 서로 시간이 다를까-남북회담을 계기로 알아보는 국제표준시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3 132
393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석가의 깨달음 (추상적 개념, 신념, 그리고 상 3)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3 125
392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고려청자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6 135
391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가야의 핏줄 김유신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6 138
390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석가의 깨달음 (추상적 개념, 신념, 그리고 상 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6 116
389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풍수지리설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9 174
38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플라스틱을 먹어치우는 박테리아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9 151
387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석가의 깨달음 (추상적 개념, 신념, 그리고 상 1)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9 121
386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깨달음, 공부, 그리고 삶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135
385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금동 미륵보살 반가 사유상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332
384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서봉총 금관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4 130
383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남태평양 앞바다에 추락한 텐궁 1호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4 125
382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원효의 깨달음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4 130
381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깨달음과 분별 (내 탓)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9 203
380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분황사모전석탑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283
379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스티븐 호킹, 블랙홀 수수께끼의 잠금쇠를 열고 그 안에 잠들다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220
378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쉬어가는 페이지 - 깨달음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198
377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신라 왕궁 월성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4 171
376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가르치는 사람이 갖춰야 할 조건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4 184
375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인공지능과 미래의 직업들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8 216
374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자녀 또는 학생들에게 '이론을 정립하는 방법'을 가르치는 방법…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8 179
373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야외 박물관 경주 남산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8 172
372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경주 감은사지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1 191
371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자녀 또는 학생들에게 ‘이론을 정립하는 방법’을 가르치는 방법…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1 165
370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0'의 역사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352
369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1단계 방법을 바탕으로 자녀 등 학생을 가르치는 방법 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167
368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천마도와 천마총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146
367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원효와 의상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5 182
366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1단계 방법을 바탕으로 자녀 등 학생을 가르치는 방법 1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5 171
365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무구정광대다라니경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8 191
36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우주여행시대를 향한 진일보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8 169
363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1단계 훈련과정 보충 사고의 틀을 벗어나는 훈련의 예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8 157
362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 신라의 민정 문서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31 348
361 [공부 방법을 익히는 공부 방법] 총 정리 – 1단계 훈련과정 보충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31 159
360 [알기 쉽게 풀어쓰는 한국사]백강 전투 심창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4 321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