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년 만에 눈 내린 美 플로리다···2.5㎝ 눈에 휴교령 > JTV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8°C
Temp Min: 4°C


JTV

29년 만에 눈 내린 美 플로리다···2.5㎝ 눈에 휴교령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작성일18-01-04 12:51 조회43회 댓글0건

본문

한파가 미 전역을 강타하고 있다. 한파에 눈 폭풍 구름까지 겹치면서 따스한 햇볕으로 유명한 미국 남부 플로리다에도 29년 만에 눈이 내렸다. 이에 따라 눈에 익숙하지 않은 플로리다의 주도인 탤러해시는 0.1∼0.2인치(약 2.5㎝)의 눈만으로도 매디슨으로 가는 고속도로가 폐쇄되고 일부 학교가 휴교했다. 

캐나다 접경인 메인 주부터 텍사스·미주리·매사추세츠· 최남단 플로리다 등 다른 주들도 한파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강과 호수는 물론 나이아가라 폭포마저 일부가 얼어붙었다.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찰스턴카운티 아일 오브 팜즈에 있는 골프장에서 한 소녀가 눈썰매를 타고 있다. [AP=연합뉴스]
국립기상청(NWS)은 플로리다에서 메인까지 미 동부 주민 4100만 명이 눈 폭풍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뉴욕·뉴저지·코네티컷 등 3개 주에는 폭설 및 강풍 경보가 발효돼있다.

[출처: 중앙일보] [Visual News] 29년 만에 눈 내린 美 플로리다···2.5㎝ 눈에 휴교령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