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7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C
Temp Min: -1°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5,374건 7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밴쿠버 '캐나다 알기'로 브라운백 세미나 시작
총영사관 주최 세미나참석 희망자, 이메일로 신청 작년부터 주밴쿠버 총영사관이 개최하고 있는 브라운백 세미나가 올해도 전문가를 초대한 준 학술적인 행사로 지속될 전망이다. 주밴쿠버총영사관(김건 총영사)는 올 첫 브라운백 세미나를 오는 30일 오후 12시
01-05
밴쿠버 한인 밀집 지역 독감 기승
근육통, 발열, 두통 증상  프레이져 보건소는 지난 4일 관할 지역에 독감이 창궐하고 있다며 독감예방주사 등을 맞을 것을 안내했다. 버나비, 코퀴틀람, 써리, 뉴웨스트민스터, 랭리, 메이플릿지 등 한인이 많이 밀집된 도시를 관할하는 프레이져
01-05
밴쿠버 加·美 따로 가는 마리화나 정책
밴쿠버시의 사설 ​마리화나 판매업소. [사진=이광호 기자] 美 연방법무 '법대로 단속' 지시...주정부와 갈등加 합법 앞두고 연방·주 협의 연방 차원에서 기호용 마리화나 합법화를 결정한 캐나다와 달리 미국이 이를 두고 연방과 주정부 간에 큰 견해 차이
01-05
밴쿠버 밴쿠버 일주일 내내 비 예상
메트로밴쿠버 지역이 주말부터 일주일간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연방기상청의 일주일 기상예보에 따르면 5일 오전부터 메트로밴쿠버 전역에 내리기 시작한 비는 다음주 목요일까지 이어진다는 전망이다.기온은 낮최고 기온이 5-7도 사이에 그리고 저녁 최저
01-05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맥주를 좋아한다면 양조장을 찾아가 볼까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밴쿠버의 청량하고 다양한 종류의 맥주에 반하지 않을 수가 없을 것이다. 애주가들에게 밴쿠버의 좋은 점 중 하나는 양조장이 많다는 점인데, 한국과 달리 다소 저렴한 가격에 수제맥주를 마실 수 있는 양조장들 중 몇 군데를 소개하고자 한다.&nbs
01-05
밴쿠버 항공료·체재비 받고 밴쿠버 공공외교 체험하기
재외공관에서 한국 국적 청년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공공외교 경험을 쌓으며 항공료와 체재비까지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국 외교부는 2018년도 재외공관 공공외교 현장실습원을 모집한다고 공지했다. 현장실습원으로 선발되면 왕복항공료 지원(북미 1
01-05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캐나다 플레이스의 멋진 펍(pub)- Mahony…
벤쿠버에서 유학생활을 보내고있는 유학생들에게 경치 좋을 곳을 물어본다면 아마 가장 많이 나오는 답변중 하나는 캐나다 플레이스가 아닐까 싶다. 캐나다 플레이스는 다운타운내에 위치해 있는데 그 경치가 참 좋다. 캐나다 플레이스에서는 멋진 풍경을 보며 젊은이들이 술
01-04
밴쿠버 노스로드 한인타운 인근 주택 화재
코퀴틀람 소방서는 4일 오전 12시 30분 경 코퀴틀람 606 그레이슨 에비뉴(Grayson Avenue)의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화재는 주택의 뒷편 테크 아래 주차 공간에서 처음 발화된 된 듯 심하게 파손됐다. 소방서 관계
01-04
밴쿠버 연초부터 살인...메트로타운
새해 벽두 버나비 메트로타운 주택가에서 살인사건이 발생했다. RCMP는 이날 오후 9시 직전 텔포드 에비뉴(Telford Avenue) 6500블록에서 싸움이 일어났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경찰이 현장에 충동했을 때 한 남성이 부상을 당한 상태였다. 이 남성은
01-03
밴쿠버 한인회관 이번엔 매각되나
한인회관 전경. [사진=구글맵스]버나비·코퀴틀람으로 이전 모색4~5년 걸리는 장기 계획 추진력 의문 밴쿠버 이스트 헤이스팅스 스트리트에 위치한 현 한인회관을 매각하고 한인들의 중심지인 버나비나 코퀴틀람 인근에 새로 한인회관을 마련하려는 움직임이 작년말부터 진행
01-03
밴쿠버 루니화 환율 848.36원으로 올 시작
캐나다 달러가 한국의 첫날 외환거래에서 작년말보다 3.51원 하락한 848.36원으로 2일 마감됐다. 이는 0.41%가 하락한 셈이다. 미 달러는 1063.5달러로 작년 말에 비해 5원이라 하락했다. 하락율은 0.47%로 루니화에 비해 0.06% 포인트나 더
01-02
밴쿠버 독자와 함께 만들어가겠습니다
밴쿠버 한인사회 소통의 중심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가내 평안하시고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지난 한 해 소통이 얼마나 중요한 지를 깨닫는 1년이었습니다. 또 첨단 과학문명으로 많은 사람들이 다양한 생각을 다양한 미디어를 통해 자신들의 뉴
01-02
밴쿠버 [2018년 새해인사] KOTRA 밴쿠버무역관장
한인동포 여러분.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아 소원하시는 일 모두 잘 성취하시고 여러분 가정 내에 행복과 기쁨이 충만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 한 해 우리나라 경제는 3년 만에 무역 1조 달러 재진입에 성공, 세계수출 6위 회복 이라는 가슴벅찬 쾌거를 이뤄냈으
01-02
밴쿠버 [2018년 새해인사] 연아 마틴 연방상원의원
캐나다 상원과 저희 사무실, 가족을 대표하여 평화와 희망, 기쁨, 사랑이 넘치는 뜻 깊은 크리스마스 보내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2017 년은 캐나다 건국 150 주년을 기념하는 중요한 해였습니다. 축제와 기념 행사가 많았던 해 이기도 하지만 캐나다와 세계를
01-02
밴쿠버 [2018년 새해인사] 밴쿠버민주평통협의회장
안녕하십니까 밴쿠버민주평통협의회 회장 정기봉입니다. 2018년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동포여러분, 새해에는 더욱 건강하시고 날마다 좋은 날들이 되기를 바랍니다. 지난 한 해는 위대한 국민들의 해였습니다. 국민들은 촛불혁명으로 새로운 대통령을 뽑았고 국민과
01-02
밴쿠버 [2018년 새해인사] 주밴쿠버총영사
존경하는 밴쿠버 한인동포 여러분!2018년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 무술년 새해를 맞이하여 지면으로 먼저 인사를 드립니다. 새해 밴쿠버 한인동포 여러분들의 모든 소망이 이루어지기를 기원합니다. 동포 여러분들이 잘 아시다시피 금년은 평창 동계올림픽이 개최되고 한-
01-02
밴쿠버 올해 바뀌는 BC주 요금·세금
건강보험료(MSP)가 1월부터 절반으로 줄어 세후 소득 4만2000달러인 성인 1인당 월 37.50달러, 성인 2명 이상인 가족은 75달러만 부담한다. 지난해까지는 성인 1인당 75달러, 성인 2명 이상인 가족 150달러를 내왔다. NDP가 집권한 주정부는 나머지 보험
01-02
밴쿠버 BC, 낙태약 무료 제공
주정부는 원치 않는 임신을 할 우려가 있는 여성을 위해 낙태약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주정부는 올해 공식 첫 공식 보도자료로 오는 1월 15일부터 임신중절약 ‘미페지미소(mifegymiso, 미페프리스톤·미소프로스톨 혼합 의약품)’ 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발
01-02
밴쿠버 평창 평화올림픽 홍보는 계속된다
장민우 한인회 이사장이 라비 칼론 주의원에게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인형을 전달했다.(장민우 이사장 제공)지난 한 해 평창올림픽 홍보를 위해 장민우 한인회 이사장이 강원도를 대신해서 존 호건 BC주수상을 비롯해 라비 칼론 주의회 스포츠다문화 담당 의회서기 등 주의
01-02
밴쿠버 [2018년 새해인사] 밴쿠버 한인회장
2017년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해 참 행복했습니다.바쁘게 살아온 2017년 한 해가 저물어 가고 있습니다. 꿈과 목표를 가지고 열심히 달려온 2017년 미처 이루지 못한 일도 있지만 2018년 새해에는 소망하시는 모든 일들 이루어지시고 부디 더욱 건강하시고 행복 하시길
01-02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