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418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7.22°C
Temp Min: 2.22°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2,574건 418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밴쿠버 다시 오르는 가스 값, 앞으로도 상승세 전망
연초에 잠시나마 1달러 이하로 내려갔던 리터 당 가스값이 다시 1달러 30센트 가까이 치솟고 있다. 국제 유가 회복세가 정체된 와중에도 가스 소비자가격이 상승한 원인으로는 동부의 한파와 미국의 정제 공장 15 곳에서 진행 중인 노동자 파업, 그리고 2월 중순
03-03
밴쿠버 그랜빌 아일랜드, 따뜻한 날씨 겨울 호황
올 겨울, 그랜빌 아일랜드(Granville Island)가 따뜻한 날씨 덕분으로 호황을 기록하고 있다. 리사 오노(Lisa Ono) 프로그램 매니저는 “특히 올 1월과 2월의 하루 평균 방문자 수가 지난 겨울과 비교해 두 배에 이르렀다. 2월 세번
03-03
밴쿠버 그랜빌 아일랜드, 따뜻한 날씨 겨울 호황
올 겨울, 그랜빌 아일랜드(Granville Island)가 따뜻한 날씨 덕분으로 호황을 기록하고 있다. 리사 오노(Lisa Ono) 프로그램 매니저는 “특히 올 1월과 2월의 하루 평균 방문자 수가 지난 겨울과 비교해 두 배에 이르렀다. 2월 세번
03-03
밴쿠버 스톤 교통부 장관, "페리 공기관화 계획 전혀 없어"
토드 스톤(Todd Stone, 사진) BC 교통부 장관이 ‘BC 페리 공기관 복귀’ 청원에 “비현실적이다. 그런 계획이 전혀 없다”고 답변했다. 1년 동안 진행된 청원 운동은 목표치인 2만 명 이상의 서명을 받아 지난 주 무소속 MLA 비키 헌팅튼(Vick
03-03
밴쿠버 스톤 교통부 장관, "페리 공기관화 계획 전혀 없어"
토드 스톤(Todd Stone, 사진) BC 교통부 장관이 ‘BC 페리 공기관 복귀’ 청원에 “비현실적이다. 그런 계획이 전혀 없다”고 답변했다. 1년 동안 진행된 청원 운동은 목표치인 2만 명 이상의 서명을 받아 지난 주 무소속 MLA 비키 헌팅튼(Vick
03-03
캐나다 오타와 연방 의회, 난데없는 진화론 공방
(이지연 기자)지난 2월 28일(토), 오타와 연방 의회(House of Commons)에서 BC 주를 대변하는 MP 한 사람이 자신의 트위터에 ‘진화론(Evolution)은 사실(Fact)이 아니라 학설(Theory)’이라는 글을 올려 캐나다 언론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03-03
캐나다 CRTC와 벨 미디어, '심서브' 규정 두고 갈등
(이지연 기자)지난 2월 초에 있었던 수퍼볼(Super Bowl) 결승전에는 많은 밴쿠버라이트들의 이목이 쏠린 바 있습니다. 바로 국경을 마주하고 있는 이웃 시애틀의 미식축구팀 시애틀 시혹스(Seattle Seahawks)가 결승에 올랐기 때문입니다.시애틀 팀의 지난
03-03
캐나다 광우병 발병한 캐나다산 쇠고기 산업, 수입중단국 늘어나 고심
앨버타 주에서 발생한 광우병 영향으로 캐나다산 쇠고기에 대해 한국에서 수입을 중단한 데 이어 주요 수입 각국의 수입중단 조치가 이어지고 있다.캐나다 식품검사처는 앨버타주 한 육우 농가에서 발생한 광우병 여파로 중국이 자국산 육우에 대해 수입 중단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03-02
캐나다 '자봉탈 쓴 늑대'…캐나다 70대 네팔서 아동 성추행 실형
네팔 랄릿푸르 지방법원은 고아원에서 봉사활동을 하던 중 장애 소년(15)을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캐나나인 에르네스트 펜윅 매킨토시(71) 씨에게 징역 7년에 벌금 10만 달러를 선고했다고 AFP통신이 1일 보도했다.법원은 판결문에서 "매킨토시 씨는 처음 소년에게
03-02
밴쿠버 BC 주민 '2010년 밴쿠버 올림픽 성공적'
좋은 기억 많아, 그러나 하계 개최는 반대한국에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준비가 한창인 가운데, 밴쿠버와 BC 주민들은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인사이츠 웨스트(Insights West) 사가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답변자 69%가
02-27
밴쿠버 메트로타운 역 엘리베이터, 1년 서비스 중단
메트로 밴쿠버 지역에서 가장 이용률이 높은 역 중 하나인 메트로타운 역(Metrotown Stn.) 엘리베이터가 지난 26일(목)부터 서비스를 중단했다. 앞으로 1년간 이 역에서 엘리베이터를 이용할 수 없으며, 서비스 재개 날짜는 아직 미정이다. 트랜스링크의
02-27
밴쿠버 메트로타운 역 엘리베이터, 1년 서비스 중단
메트로 밴쿠버 지역에서 가장 이용률이 높은 역 중 하나인 메트로타운 역(Metrotown Stn.) 엘리베이터가 지난 26일(목)부터 서비스를 중단했다. 앞으로 1년간 이 역에서 엘리베이터를 이용할 수 없으며, 서비스 재개 날짜는 아직 미정이다. 트랜스링크의
02-27
밴쿠버 교사연합, 주정부의 사립학교 지원 비난
"교사파업 절약 예산 사립학교에 투입", 교육부 측은 부인지난 해 교사 파업 당시 여러 차례 언론을 통해 서로를 비난했던 짐 아이커(Jim Iker) 공립교사연합(BC Teachers Federation, BCTF) 회장과 피터 패스밴더(Peter Fassbender)
02-27
밴쿠버 교사연합, 주정부의 사립학교 지원 비난
"교사파업 절약 예산 사립학교에 투입", 교육부 측은 부인지난 해 교사 파업 당시 여러 차례 언론을 통해 서로를 비난했던 짐 아이커(Jim Iker) 공립교사연합(BC Teachers Federation, BCTF) 회장과 피터 패스밴더(Peter Fassbender)
02-27
밴쿠버 UBC 학생 단체, 교통 소비세 찬성 캠페인 참여
"대중교통 이용 학생들 중심으로 설득할 것"대중교통 주민투표를 보름 가량 앞두고 메트로 밴쿠버 지역 대학의 학생 단체들이 찬성 캠페인을 준비 중이다. 그 중 한 사람인 UBC 대학의 바하레 조카(Bahareh Jokar, Alma Mater Society, 사
02-27
밴쿠버 UBC 학생 단체, 교통 소비세 찬성 캠페인 참여
"대중교통 이용 학생들 중심으로 설득할 것"대중교통 주민투표를 보름 가량 앞두고 메트로 밴쿠버 지역 대학의 학생 단체들이 찬성 캠페인을 준비 중이다. 그 중 한 사람인 UBC 대학의 바하레 조카(Bahareh Jokar, Alma Mater Society, 사
02-27
밴쿠버 주정부, '학자금 대출 체납 시 면허 재발급 거부' 안건 발의
재무부 대변인, "통과 시 장기 체납자들에게 적용"지난 26일(목), BC 주정부가 ‘ICBCRK 학자금 대출 채무 불이행자들의 면허 재발급을 거부’하는 안건을 발의했다. ICBC는 이미 교통 관련 벌금 미납자들의 면허 재발급 및 보험 갱신을 거부하고 있다.&
02-27
캐나다 안티테러법 '빌 C-51' 총 8회 검토 확정, 외부인사는 48명
안티테러법 ‘빌 C-51(Bill C-51)’을 두고 ‘각각 6인의 외부 인사를 초청한 총 8회의 검토 논의’를 거치기로 확정되었습니다. 총 3회의 논의만으로 검토 과정을 마치기를 희망했던 연방 보수당이 야당 신민당(NDP)의 반대 의견을 받아들여 이와 같은
02-27
밴쿠버 메트로 밴쿠버 소속 시장들, 교통 소비세 찬성 행보
교통 증진 10년 계획 경제 효과 발표, "냉소주의에 빠지지 말라"대중교통 주민투표(Transit Referendum, 3월 16일 ~ 5월 29일)를 앞두고 교통증진 소비세(Congestion Improvement Sales Tax) 찬성 진영에서 본격적인 행보를
02-26
밴쿠버 밴쿠버 교육청, 기업 기부 두고 의견 충돌
리차드슨 새 교육청장, "지난 해 셰브론 기부 거절 과정 부적절"지난 해 11월 기초선거 이후 집권당이 없어진 밴쿠버 교육청이 기업 기부금 수용 문제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다. 교육청은 비전 밴쿠버(Vision Vancouver) 당이 의석 과반을 차지하고 있
02-26
밴쿠버 밴쿠버 교육청, 기업 기부 두고 의견 충돌
리차드슨 새 교육청장, "지난 해 셰브론 기부 거절 과정 부적절"지난 해 11월 기초선거 이후 집권당이 없어진 밴쿠버 교육청이 기업 기부금 수용 문제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다. 교육청은 비전 밴쿠버(Vision Vancouver) 당이 의석 과반을 차지하고 있
02-26
캐나다 CRTC, "공중전화 철거 전 주민 협의 거쳐야"
캐나다 통신 및 방송 관련 정책을 관장하는 CRTC(Canadian Radio-television and Telecommunications Commission)가 ‘한 지역에 마지막으로 남은 공중 전화를 철거할 시, 통신회사는 이 사안을 시청에 미리 통보하고 주민 협의
02-26
밴쿠버 버나비 RCMP, BCIT 대학 인근 교통사고 목격자 찾아
17일(화) 낮 사고로 보행자 사망버나비 RCMP가 지난 17일(화) BCIT 대학 인근에서 발생한 다중 추돌사고 목격자를 찾고 있다. RCMP는 “당일 12시 30분 경 BCIT 대학 주차장을 떠난 붉은 색 차량과 같은 시각 캐나다 웨이(Canada Way)
02-26
캐나다 로브로 사, 플레이크와 히터 등 2개 제품 리콜
박스 안 플라스틱 조각과 팬의 화재 위험 때문로브로(Loblaw Companies Ltd.) 회사가 블루 메뉴(PC Blue Menu) 레이블의 브랜(Bran, 겨) 플레이크 제품과 ‘Everyday Essentials’ 레이블의 히터 제품을  리콜 조치했다.
02-26
이민 21일부터 취업비자 신청 비용 올랐다
취업비자 신청 시 385달러 비용 부담 취업 비자 신청에 필요한 수수료 부담이 늘어났다. 캐나다 이민부에 따르면 LMIA(고용시장영향평가서)를 받아 취업비자를 발급 받는 경우와 취업허가서(OPEN Work Permit)를 통해 취업비자를 발급받는 경우
02-26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