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직내니, 캐나다 ALC 21사 수출 MOU체결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0°C
Temp Min: 7°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한국 | 매직내니, 캐나다 ALC 21사 수출 MOU체결

안슬기 수습 기자 입력17-06-12 08:35 수정 17-06-12 15:56

본문

 

 

부산 벤처기업 ㈜매직내니와 캐나다 토론토 ALC 21사가 마케팅 및 수출대행 MOU를 체결하며 부산시의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이 또 하나의 결실을 맺게 됐다.

지난 12일 캐나다 토론토 인터내셔널 플라자호텔에서 부산 벤처기업인 ㈜매직내니 김보성 대표와 캐나다의 마케팅 및 세일즈 전문 기업인 캐나다 ALC 21사 앨런 정 대표가 마케팅 및 210만 달러 수출대행 MOU를 체결 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수출하게 되는 품목은 스마트 거울로 거울을 통해 안면 피부상태를 측정하고 스마트폰 앱으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IoT 활용 제품이다.

㈜매직내니는 2012년 설립된 ICT 융합 미용․헬스케어 제품 생산업체로 2014년 기업부설연구소를 열고 ICT 기술을 활용한 제품 연구에 투자, 17종에 달하는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기술력 있는 중소기업이다. 

또 2009년 한인교포가 설립한 ALC 21은 마케팅과 세일즈 컨설팅 전문기업으로 스테이플스, 베스트바이, 아마존 등 캐나다와 미국의 대형 유통사를 비롯해 까다로운 유태인계 업체들과 주로 거래하며 전문성과 실력을 인정받은 업체다.

ALC 21은 캐나다와 미국 내에서 매직내니 제품에 대한 홍보와 마케팅을 하게 되며 수입업체와 연결해 제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이들 두 업체는 지난 해 7월 시 지원사업인 라스베가스 ASD 전시회에 참가한 것을 계기로 처음 만나 제품의 가능성을 확인, 특히 올해 시의 수출마케터 지원사업에 양 사가 참여하면서 본격 마케팅 MOU와 수출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MOU 자리에 함께한 서병수 시장은 “이번 수출계약은 부산시의 ‘해외전시회 참가지원 사업’과 ‘수출마케터 지원사업’이 시너지효과로 이뤄진 성과”라며 “앞으로도 더욱 효과적인 시책을 발굴해 기업에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안슬기 수습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관련 뉴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