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 선물로 남들은 얼마나 쓸까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0°C
Temp Min: 9°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캐나다 | 연말 선물로 남들은 얼마나 쓸까

이광호 기자 입력17-12-08 13:36 수정 17-12-08 15:54

본문

지역별 연말 선물용 평균 소비 예상액 [자료=CIBC]


이웃한 대서양·퀘벡 소비 차이 커

적립 포인트 사용이 지출 줄이는 방법

 

연말 쇼핑을 위해 지출하는 돈이 과하다고 생각하면서도 정작 계획보다 더 지갑을 열 것이라는 응답자가 절반을 넘는다는 설문 결과가 나왔다.

 

CIBC은행이 연말 쇼핑과 관련해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선물을 구매하기 위한 평균 예산은 643달러였다. 그러나 본인을 위한 선물을 산다든지 집안 장식을 위해 돈을 쓰는 것을 포함하면 이보다 300달러를 초과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응답자의 52%는 예산을 넘길 것을 예상했지만 41%는 그럴만한 금전적 여유가 없다고 응답하면서도 과소비 분위기에 압박을 느낀다고 털어놨다. 작정한 예산을 절대 넘기지 않을 것이라 답한 응답자는 5명 중 1명에 그쳤다.

 

지역에 따라 소비액의 고저도 두드러졌다. 대서양 연안주 주민들은 연말 쇼핑을 위해 평균 827달러를 쓸 생각이라고 답해 전국에서 가장 지출이 높았다. 반면 퀘벡주는 479달러에 그쳐 비교적 인근 지역임에도 차이가 컸다. BC주민은 평균보다 약간 높은 661달러라고 예상했고 온타리오주민은 692달러를 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집안 장식이나 박싱데이 쇼핑 등 연말 기간에 추가로 지출할 예상액은 BC주가 가장 높았다. BC주민은 413달러를 더 쓸 것이라고 응답했고 온타리오주민은 302달러라고 답했다. 이번에도 퀘벡주민은 221달러라고 말해 연말 쇼핑 분위기에 쉽게 휩싸이지 않는 지역으로 남았다.

 

쇼핑 부담을 줄이기 위한 몇 가지 팀도 제시됐다. 우선 ▶충동구매를 줄이기 위해 쇼핑 목록을 미리 작성하고 ▶선불카드를 사용해 지급 한도를 두며 ▶그동안 적립한 리워드 포인트로 대금 일부를 결제하면 좀 더 알뜰하게 지출할 수 있다고 전했다.

 

조사를 진행한 CIBC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지난 1년을 마무리하는 연말의 의미가 과도한 쇼핑 열기로 퇴색되고 있다"며 "가까운 친지와 모여 세밑의 전통적 의미를 되새겨보는 것도 좋을 것"이라고 권했다.

 

이광호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관련 뉴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