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맥주를 좋아한다면 양조장을 찾아가 볼까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7°C
Temp Min: 6°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밴쿠버 |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맥주를 좋아한다면 양조장을 찾아가 볼까

김수정 인턴 기자 입력18-01-05 10:16 수정 18-01-05 14:17

본문

맥주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밴쿠버의 청량하고 다양한 종류의 맥주에 반하지 않을 수가 없을 것이다. 애주가들에게 밴쿠버의 좋은 점 중 하나는 양조장이 많다는 점인데, 한국과 달리 다소 저렴한 가격에 수제맥주를 마실 수 있는 양조장들 중 몇 군데를 소개하고자 한다.  

 

1. Granville Island Brewing (1441 Cartwright St, Vancouver, BC)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098_1582.jpg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09_1709.jpg
 

캔 모양의 유리물컵이 귀여운 이 곳은 퍼블릭 마켓(Public Market)으로 유명한 그랜빌 아일랜드(Granville Island)에 위치해 있다. 약 30년간의 긴 역사로 맥주의 종류가 다양한 만큼 8잔, 16잔의 테스터를 주문할 수 있으니 친구와 함께 방문하는 게 좋겠다. 또한 하루에 세 번 맥주공장 투어를 열어 직원이 직접 설명해주는 맥주가 만들어지는 원리를 들으며 샘플 맥주를 맛 볼 수 있다. 다만, 투어는 10명 이상의 사람들이 모여야 실행되니 적은 인원 수로 방문할 계획이라면 양조장에 전화해 예약 상황을 물어봐야겠다.

 

2. Green Leaf  Brewing (123 Carrie Cates Court, Lansdale Quay Market, North Vancouver, BC)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23_5509.jpg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33_445.jpg
 

워터프런트 역(Waterfront Station)에서 씨 버스(Sea Bus)를 타고 노스 밴쿠버(North Vancouver)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오른쪽으로 꺾으면 커다란 빨간 색 Q가 눈에 띄는 론즈데일 퀘이 마켓(Lonsdale Quay Market). 다양한 먹거리와 아기자기한 물건들을 진열해 놓은 이 작은 마켓 입구 바로 옆에 위치한 그린 리프(Green Leaf)양조장은 날씨가 좋으면 파티오(Patio)에 앉아 바다를 바라보며 시원한 맥주를 맛볼 수 있다. 이 곳의 장점은 마켓 내에서 구매한 음식을 반입해 맥주와 함께 취식이 가능하다는 점. 마켓을 둘러본 후 탁 트인 바다를 보며 시원한 맥주를 마시는 것. 상상만 해도 기분이 좋아진다. 

 

3. 33 Acres Brewing (15 W 8th Ave, Vancouver, BC)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44_4882.jpg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53_2289.jpg
 

큰 대로변에 위치한 게 아니라 한번에 찾기 어려울 수 있는 이 곳은 무채색의 계열로 내부를 꾸며 다소 차분한 느낌을 준다. 하지만 쾌활한 직원들이 맥주를 따라주고 이른 낮부터 이 곳의 맥주를 찾는 사람들로 항상 활기가 가득 넘친다. 맥주와 함께 맛있는 음식도 함께 판매하는데 그보다 항상 가게 앞에 매일 다른 푸드트럭이 대기하고 있으니 함께 도전하는 것도 나쁘지 않아 보인다. 

 

이들 양조장장의 맥주 모두 주류 판매점에서 구매가 가능할 만큼 유명하지만 직접 양조장을 방문해 그 곳의 분위기를 직접 살로 느껴보고 자신의 입맛에 맞는 맥주를 찾는 것도 나름의 재미가 있겠다. 만 19세 이상이 아니더라도 출입은 가능하나 맥주를 마실 수는 없다. 방문 시 신분증을 챙기는 것을 잊지 말고 지나친 음주는 건강에 해롭다는 점도 잊지 않도록 바란다.  

 

7cd4ef053fff54d54475efa78f5cb296_1515176169_4951.jpg
 

김수정 인턴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관련 뉴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