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주 학교 운영 위원회, 학교 순위 공개 반대 > 교육,학교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7°C
Temp Min: 6°C


교육,학교정보

BC주 학교 운영 위원회, 학교 순위 공개 반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1-28 17:01 조회356회 댓글0건

본문

BC주 학교 운영위원회(BC School Trustee Assocation, BCSTA)가 프레이져 인스티튜트의 학교 순위 공개를 공식적으로 반대하고 나섰다.

매년 주정부는 4학년과 7학년을 대상으로 기초학력평가(Foundation Skills Assessment, FSA)를 실시하며 프레이저 인스티튜트는 학교별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학교 순위를 매겨왔다.

 

 

 

BCSTA는 랍 플레밍(Fleming) 교육부 장관에게 보낸 공개 서한에서 기초학력평가결과가 이용되고 있는 방법에 대해 우려하고 있으며 학교 순위 선정을 해롭고 불행한” 일이라고 말했다.

 

 

고든 스완(Swan) 학교 운영 위원회 회장은 각 학교에서는 자체적으로 계속해서 학력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개개인의 아이들이 학교에서 어떻게 하고 있는지 학부모들이 눈여겨 봐야 할 결과는 그것이라고 말했다.

 

 

 

BC주 학교 운영위원회는 또한 기초학력평가의 자료가 학부모와 학교이사회에 여전히 공개되어야 하지만 그 자료를 바탕으로 학교 순위를 매기는 행위는 학업이 우수하지 않은 학생 수가 많은 학교들이 잠재적으로 불이익을 당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공평하지 않다고 덧붙였다스완은 특히 사회적으로 불리한 환경에 있는 아이들은 일반적으로 학력평가에서 좋은 결과를 내지 못한다 “원주민 아이들특수교육이 필요한 아이들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이민자 아이들빈곤층 아이들이 이에 해당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년 간 학교 순위를 발표해왔던 프레이져 인스티튜트는 학교 순위는 학부모들이 아이들을 위해 중요한 결정을 내리기 위한 필수적인 정보라며 학교 운영 위원회의 주장을 반박했다.

 

 

 

이와 관련해 기초학력평가가 시행 동기와 목적을 넘어서 학교 순위 선정을 통해 지역계층간 위화감을 조성하는 역효과를 내고 있다는 내용의 보고서가 다시 주목받고 있다. 2014년에 정부자문위원회가 발표한 이 보고서는 프레이져 인스티튜트의 학교 순위 선정이 평가 자료를 잘못 이용하고 왜곡하고 있어 결과적으로 학교수업 현장학생들 모두에게 해가 되고 있다고 밝혔다.

 

 

 

BC 주 수상인 존 호건(Horgan) 역시 기초학력평가에 관한 질문을 받고 학생들은 학교에서 전체적인 배움의 과정에 집중해야하지 학교 순위에 이용될 일개 시험에 연연해서는 안된다고 말하며 기초학력평가 결과가 그동안 정치적으로 이용돼 왔으며 학교 순위를 매기는 체계는 공평하지 않다는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교육,학교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49건 1 페이지
교육,학교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8년도 캐나다 대학 순위, QS랭킹 기준입니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1096
공지 `2018 미국대학순위는 어떤 미국대학교가 있을까요?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923
공지 `2018 미국대학순위와 `2018 세계대학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6296
공지 캐나다 학생들이 뽑은 대학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1037
45 UBC 의·치·약대 입학 하려면, 불굴의 의지가 필수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8 422
44 한인의 정체성 교육은 그 삶의 바탕이 되는 문화교육에서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7 22
43 캐나다 대학생 평균 수업료 6838달러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244
42 수능, 23일부터 응시원서 접수 밴쿠버 중앙일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2 156
41 중국이 평가한 캐나다 대학의 세계 순위는...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261
40 REALTOR.ca에서 주택 주변에 인접한 학교 정보 제공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798
39 전국에서 BC주 사립학교 성적 쏠림 현상 유난히 심각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9 362
38 캐나다 명문대 낱낱이 알아보는 시간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715
37 내 아이를 인터넷으로부터 보호할 필독 가이드-1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9 294
36 2018 수학 과학 경시 대회 개최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452
35 총영사관, 한국대학 입학 설명회 개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1 530
34 한국 대학 부정입학 60%가 재외국민 전형 미주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0 555
33 “대학졸업 해도…앞길 ‘허허벌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709
32 캐나다 토론토대학교 세미나 및 입학심사 개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465
31 세계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캐나다 대학 과목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572
30 시카고 법과대학원 전국 4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674
29 UCLA 교육대학원, 석사과정 전국 1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479
28 TTC, 대학생 요금할인 도입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6 468
27 加 대학제도 세계 4위 ‘우수’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5 388
26 아이비 아카데미를 만나면 아이비 대학이 보인다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5 388
25 "영어 가르치며 한국 체험"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1 338
24 독립 채비 갖춘 하이틴 증가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322
23 자녀 둔 포스트세컨더리 학생 보조금 확대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1 495
22 ‘대학진학반 폐지’ 본격 검토 착수, 고교과정 큰 변화 예상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318
21 “3년내 대학 진학반 폐지한다”, 토론토교육청, 내달 초 최종결정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323
20 캐나다 가구, 교육비로 연평균 1,500달러 지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9 321
19 BC, 6년내 고교 졸업자 10명 중 7명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321
18 세계 대학 순위, 캐나다선 토론토, UBC, 맥길 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581
17 BC주, 유학생은 폭증, 이들이 살 집은 부족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346
16 밴쿠버 UBC신입생을 위한 유용한 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453
15 캐나다 10대 명문 대학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2 797
14 "초등학교도 성적따라 줄세우나" 교육계 지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407
13 학생 수 감소에 학생 당 교육비는 증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307
12 미국미술대학 랭킹 정보/1위부터~27위 까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1250
11 겨울방학 알차게 보내기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6 247
10 BC주, 학생 한명당 9,100달러 지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503
열람중 BC주 학교 운영 위원회, 학교 순위 공개 반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8 357
8 UBC 등록금 3% 인상 계획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7 431
7 상하이 랭킹 컨설팅에 의뢰해 실시한 세계 대학 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460
6 캐나다대학종류와 신청방법 학비줄이는요령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5548
5 공립 캐나다초등학교유학 BC주 광역밴쿠버 지역 정보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9 447
4 BC주는 사립학교가 인기최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463
3 캐나다 ETA 신청 혼자하는 방법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385
2 조건부입학! 만만한 일이 아닙니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511
1 꼭 읽어봐야 할 ~조건부 입학의 문제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523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