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험에 아주 유용한 암기문장 시리즈 - 12"

posted Nov 03, 2016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66

 

오전 수업이 끝나고 원고를 쓰기 전 우리 학생들 전용 카페에 잠시 들어갔다. 셀핍 명예의 전당 코너에 새로운 글이 올라와  클릭해 들어가 봤다.

 

시험에서 목표 점수를 무난히 받은 학생의 시험 후기가 올라와 있었다. 더욱 반가웠던 것은 멀리 켈로나에서 온라인 동영상 강의를 통해 공부했던 분이기 때문이었다. 교실 수업을 올 수 없어 부득이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강의를 들으며 4가지 영역 모두 목표 점수를 훌쩍 넘겼다.

 

얼굴 한번 못보고 전화로 카톡으로 온라인 카페에서 서로를 만나가며 수업이 SNS 상에서만 수업이 진행된 케이스다. 11월 2일자 S씨의 싱싱한 시험 후기를 올려본다.

 

"10월 22일 첫 시험을 보고 결과가 나왔습니다 .온라인 강의 들었구요, 8월말쯤 신청해서 1-2회 들어봤는데 시험 대비한 탁월한 강의였다고 생각해요^^ 특히 스피킹은 정말 어찌해야 할지 걱정이 많았는데 강의 듣고 많은 도움을 받았네요. 셤쌤 너무 감사합니다! 점수는 라이팅만 7점이구 나머진 5점에요. 라이팅도 션쌤 틀에 중간중간 몇 줄 적어 넣었을 뿐인데 생각보다 점수가 잘나왔네요.ㅎㅎ 독수리 타법으로도 시간 내에 적었으니 저처럼 타자연습 안 되신 분도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될 듯해요. 암튼 전체적으로 높은 점수는 아니지만 통과해서 넘 기쁘고 선생님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셀핍을 준비하는 분들 중에 영문 타자에 익숙하지 않다며 속도를 걱정하는 분이 계시다. 위의 후기에서 보듯이 독수리 타법으로 쳐도 시간이 충분하다. 워드처럼 스펠링을 빨간 불로 잡아주니 라이팅 시 스트레스도 훨씬 덜하다. 스피킹도 시험관 앞이 아닌 녹음이라 연습하고 준비만 좀 하면 충분히 5점 이상은 나온다는 사실을 명심하자.  

 

이번 주도 지난 주에 이어 달달 암기문장 시리즈를 연재한다. 기본적이고 중요한 문장의 틀을 많이 외워둘수록 셀핍 시험에서 매우 유용하다. 외워둔 문장은 시험에서의 스피킹은 물론 라이팅을 쓸 때도 활용할 수 있고 실생활에서도 술술 나와 유용하게 써먹을 수 있다.

 

연재하고 있는 '시험에 유용한 암기문장 시리즈'는 셀핍 시험 준비는 물론 일상 실용 회화로도 써먹을 수 있는 좋은 문장들이다. 우선 이번 주에는 아래의 12개 문장을 입에 착착 달라붙게 '달달' 외워보자. 10번에 안되면 20번 이상이라도 반복해서 소리 내어 읽어보면 어느새 입에서 술술 영어가 나온다.

 

 

1. I'm flying to Japan next week.

다음주에 일본 간다.

 

2. Michelle won't do phone interviews.  

Michelle은 전화 인터뷰는 안할 겁니다.

 

3. I'm taking time off to go visit.

휴가내서 동생 만날까 해.

 

4. How about I contact Michelle Reid's manager and see if I can get a short interview with her?

미셸 매니저한테 연락해서 짧게라도 인터뷰를 할 수 있는지 알아볼까?

 

5. Isn't that gonna' take time away from seeing your sister and your new niece?

그렇게 하면 동생 만나는거 시간 뺏기는거 아냐?

 

6. An interview doesn't take that long.

인터뷰는 그리 오래 걸리지 않는다.

 

7. I'll repay the favour sometime.

언젠가 이 은혜 다시 갚을께.

 

8. Could you cover my workload when I go?

내가 가 있을 때 내 일 좀 대신해 줄 수 있어?

 

9. That sounds like a fair deal.

I'm glad this out.

그래 그렇게 하자. 잘 해결되서 다행이네.

잘 안되서 어쩌냐….ㅠ

 

10. Do you happen to know where the little kid’s playground is?

   혹시 아이들 놀이터가 어디 있는지 아세요?

 

11. I know there's a petting zoo, but I don’t know where it is exactly.

   동물원이 있는 건 알겠지만 정확히 어디에 있는지는 몰라요.

 

12. Maybe you could take a look over that way.

   아마 저쪽을 한번 보세요.

 

 

글/ 션 킴(CLC 교육센터 부원장)

문의/ 604-838-3467, clccelpip@gmail.com, 카톡: clc91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