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빈집 보고' 끝까지 안 한 사람이... > 부동산 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6°C
Temp Min: 21°C


부동산 정보

밴쿠버 '빈집 보고' 끝까지 안 한 사람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3-07 11:25 조회1,271회 댓글0건

본문


99% 가까이 기한 내 등록

빈집 10채 중 6채가 콘도

 

3월 5일로 마감된 밴쿠버 빈집세 보고 결과 2000채가 넘는 주택 소유주가 빈집 여부를 시에 알리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밴쿠버시는 시내 주택 중 18만3911채가 보고를 마쳐 등록율이 99%에 달한다고 7일 발표했다.

 

신고 건 중 8481채는 2017년에 180일 이상 집이 비었다고 보고했다. 그러나 이 중에는 명의 이전 중이거나 수리 등 빈집세 면세에 해당하는 경우도 포함돼 이들 모두가 징수 대상에 들지는 않는다.

 

빈집은 주로 콘도였다. 시는 10채 중 6채가 콘도이며 단독주택은 33.5%라고 분석했다. 콘도는 밴쿠버 웨스트엔드에, 단독주택은 쇼네시(Shaughnessy)에 집중됐다.

 

기한 내에 보고하지 않은 2132채는 기한을 어긴 데 대한 과태료 250달러 및 빈집세 납부 대상이다. 역시 이 중에도 면세에 해당하는 경우가 나올 수 있다.

 

시는 3월 중순 납세고지서를 발송할 예정이다. 빈집세는 4월 16일까지 납부를 마쳐야 한다. 납세고지서가 부당하다고 생각되면 이의신청도 4월 16일까지 마쳐야 한다.

 

시는 거주상태 보고 시행 첫해임을 고려해 애초 2월 2일까지였던 보고 시한을 한 달 연장했다. 

 

이광호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부동산 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9건 1 페이지
부동산 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 사채 빌려 집 사는 사람 늘어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5 660
18 단독주택 못지 않은 타운하우스 인기 이용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0 808
17 리스팅 하기 전에 고려해 볼만한 효과적 단독주택 단장 방법 조동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0 342
16 에어비앤비에 집 내놓을 때 사업자등록증 필수 이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1 466
15 콘도 임대 수익 ‘기대 이하’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0 296
14 주거용 주택매입절차에 대해 알아본다. 최재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5 234
13 주택 가격의 하락이 BC 주의 경제에 미칠 수 있는 영향 조동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5 215
12 밴쿠버서 집 사려면 28년 번 돈 ‘몽땅’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0 246
11 부동산과 우리 도시의 가까운 미래 최재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2 388
10 밴쿠버 지역의 2017년 상업용 부동산 매매 동향 조동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2 274
9 죠닝(Zoning)이란? 최재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9 476
8 밴쿠버 웨스트 지역의 금년 2월 주택 시장 동향 조동욱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8 398
열람중 밴쿠버 '빈집 보고' 끝까지 안 한 사람이... 이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7 1272
6 모기지 얻으려 ‘사채시장’에 몰려 임윤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450
5 밴쿠버 빈집세 시한 나흘 앞으로 이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9 308
4 밴쿠버 아파트 임대료 "전국 최고 아니네?"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437
3 시중은행 모기지율 기습 인상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6 391
2 토론토 평균 집값 76만달러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8 443
1 기준금리 동결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6 383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