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측근, 이혼·재혼 루머에 "강력 대응 검토중" 확 바뀐 입장(인터뷰)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1.67°C
Temp Min: 19.44°C


채널

방송 | 양준일 측근, 이혼·재혼 루머에 "강력 대응 검토중" 확 바뀐 입장(인터뷰)

페이지 정보

작성자 OSEN=하수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06-09 16:08 조회270회 댓글0건

본문


[OSEN=하수정 기자] 가수 양준일 측이 이혼과 재혼 등의 루머에 강력하게 대응하기로 입장을 바꿨다.

9일 오후 양준일의 측근 OSEN에 "(이혼과 재혼 등 각종 루머에) 강력 대응을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양준일 측은 "모두 사실무근이며 고소도 하지 않기로 했다"며 공식 입장을 내놨으나, 확 달라진 입장을 드러냈다.

이어 양준일 측근은 "오늘 아침까지만 해도 어떻게 대응할까 고민했는데, 이런 문제는 강력하게 대응하는 게 맞는 것 같다"며 "강력하게 대응하는 걸로 가닥을 잡았다"며 단호한 입장을 내비쳤다.

이날 오전 가수 양준일을 둘러싼 뜬금없는 루머가 불러졌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이혼 및 재혼 폭로글이 유포된 것.

폭로글을 작성한 글쓴이는 '양준일이 몰래 낳은 딸이 벌써 고등학생이다. 첫 부인은 딸과 함께 괌에 있다. 부인은 빚에 허덕이다 오만 잡동사니 일을 다해가면서 아는 분이 집을 마련해주는 바람에 괌의 한국인 바에 부사장으로 잡혀 일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루머도 문제지만, 이 루머가 처음이 아니라는 점이 더 큰 문제였다. 이 루머는 지난 3월에도 등장해 의혹을 높였던 것. 당시 루머가 금방 사라지면서 양준일 측은 이렇다 할 대처를 하지 않았지만 같은 루머가 다시 한 번 등장하면서 관심이 집중됐다.

이와 관련해 양준일 측은 OSEN에 "양준일의 이혼설 및 재혼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당 루머를 강력하게 부인했다.

해당 루머는 그동안 양준일이 보여준 진정성 있는 모습에 찬물을 끼얹어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양준일은 1991년 싱글 ‘레베카’로 데뷔했지만 당시에는 크게 주목 받지 못했다. 지난해, SNS와 유튜브 등을 통해 양준일이 ‘탑골 GD’로 주목 받으면서 JTBC ‘슈가맨’에 소환됐고, 양준일은 20년이 지나서야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양준일은 이후 다수의 방송 프로그램과 에세이를 발간하며 자신의 생각, 철학 등을 밝혔다. 한국말이 유창한 수준은 아니지만 또박또박 자신의 생각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밝히며 울림을 선사했다.

유튜브 개설 등 소통 창구를 넓혀가며 활동하고 있는 양준일이고, 그동안 보여준 진정성 있는 모습이 감동과 울림을 준 만큼 얼토당토 않은 루머는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 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하수정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2,162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