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한 밀접접촉' 모델 한혜진·박태환 등 확진…방송가 비상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9.99°C
Temp Min: 14.11°C


채널

방송 | '김요한 밀접접촉' 모델 한혜진·박태환 등 확진…방송가 비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7-16 03:00 조회129회 댓글0건

본문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 일간스포츠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수영선수 박태환, 배구선수 김요한 등 예능 프로그램 출연진들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방송가에 비상이 걸렸다.
 
한혜진은 iHQ 예능 프로그램 ‘리더의 연애’에 함께 출연 중인 배구선수 출신 김요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진행, 1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김요한에 이은 한혜진 확진 소식에 제작진은 비상 회의에 들어간 상태다.
 
해당 프로그램 제작진은 “한혜진씨만 양성을 받은 상태다. 김구라씨, 박명수씨 등 다른 출연진은 모두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다. 
 
한혜진의 소속사 에스팀은 한혜진과 최근 스케줄을 함께 진행한 소속 연예인, 스태프를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 중이다. 에스팀 관계자는 이날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함께 출연 중인 에스팀 소속 이현이, 송해나, 아이린도 이에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라고 밝혔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 측은 “한혜진의 양성 판정 소식을 듣고 현재 상황을 파악 중”이라고 전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녹화가 진행되지 않았으나 멤버들이 별도로 연습을 진행해왔던 터라 더 광범위한 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한혜진의 코로나 확진 소식에 방송 예능가는 적신호가 켜졌다. 한혜진과 함께 일정을 소화한 다른 출연진도 현재 격리하며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다.
 
김요한이 출연하는 또 다른 JTBC 예능 ‘뭉쳐야 찬다’ 시즌2 팀은 직격탄을 맞았다. JTBC 관계자는 “지난 10일 녹화에 참여했던 김요한, 박태환, 윤동식, 모태범, 이형택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요한 선수 확진 후 방역당국 지침에 따라 ‘뭉쳐야 찬다2’ 팀이 필수 검사 대상자는 아닌 것으로 분류됐지만 출연진과 스태프가 자발적으로 검사했고 이 과정에서 일부 출연자가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타 출연진, 스태프도 검사 후 격리조치가 이뤄졌고 검사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라고 했다.  
 
현재 촬영은 역학조사 결과를 기다리며 전면 중단된 상태다. 이 프로그램에는 김성주와 정형돈 등 주요 MC들도 출연 중이라 더 우려가 큰 상황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2,752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