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3년 전 돈 없어 사무직 알바…정직원 됐다"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9.68°C
Temp Min: 13.46°C


채널

방송 | 안혜경 "3년 전 돈 없어 사무직 알바…정직원 됐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8-13 03:00 조회257회 댓글0건

본문

사진 유튜브 '만신포차'

방송인 안혜경(43)이 근황을 전했다.
 
안혜경은 11일 유튜브 채널 베짱이엔터테인먼트 '만신포차'에 출연했다.
 
방송에서 안혜경은 "4년 동안 일이 거의 없었다. '이 일을 왜 하고 있나', '나는 쓸모없는 존재였나' 이런 생각을 했다. 정신적, 육체적, 금전적으로도 힘든 시기여서 미치겠다는 생각을 처음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안혜경은 "과거에는 주변 친구가 정말 많았다. 전화번호부에 2000명까지 있었는데 지금은 200명이다. 다 정리했다. 내 마음이 편해지고 싶어 잘해줬는데 바보가 되는 것 같았다. 어느 정도 선을 그어야겠다고 생각을 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5, 6년 전 인생의 바닥을 찍었다. 경제적으로 너무 힘들었던 때였다"며 "아는 지인이 사무직 아르바이트를 구하는데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스캔, 복사, 청소 등을 하면 된다고 하더라. 당일 대표님과 면접을 본 후 다음날부터 바로 출근했다. 거기가 지금 다니고 있는 자산 운용사"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닌지 3년 됐고 이제 정직원이 됐다"며 "일을 하면서 투자에 대한 지식을 배워서 저도 투자 자산운용가 시험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안혜경은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이다.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등에 출연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2,76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