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우주로 간다…달 탐사 모빌리티 개발 나서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30.16°C
Temp Min: 19.57°C


채널

기타 | 현대차그룹, 우주로 간다…달 탐사 모빌리티 개발 나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2-07-27 10:42 조회106회 댓글0건

본문

현대차그룹의 우주 탐사 비전을 담은 이미지. [사진 현대차그룹]현대차그룹의 우주 탐사 비전을 담은 이미지. [사진 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이 국내 연구기관들과 함께 달 표면 탐사 모빌리티 개발을 시작한다.


현대차·기아는 달 표면 탐사 모빌리티 개발을 위해 항공·우주 역량을 보유한 국내 6개 정부 출연 연구기관들과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하고 협의체를 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현대차·기아와 한국천문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자동차연구원 등이 참여했다.


협의체는 달 탐사 모빌리티에 요구되는 기술을 개발하는 한편 모빌리티를 달에서 운용하기 위한 구체적인 전략과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현대차·기아는 로봇 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로보틱스랩을 포함해 소프트웨어·하드웨어 설계, 우주 환경 대응, 특수장비 분야 등의 핵심 인력들을 모아 협의체를 구성했다.


현대차·기아는 이르면 다음 달 협의체 소속 연구 기관들과의 공동 연구에 본격적으로 착수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은 우리나라 우주 기술 발전을 위해 정부 출연 연구기관과 기업이 보유한 역량을 총동원하고 관련 분야의 기술을 융합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


달 표면 탐사 모빌리티의 성공적인 임무 수행을 위해서는 모빌리티 동체 개발뿐만 아니라 모빌리티에 탑재되는 과학 탐사 장비, 운용을 위한 소프트웨어, 우주 통신 기능 등의 기술이 요구되기 때문이다.


현대차는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 ‘CES 2022’에서 인간의 이동 경험을 확장한다는 의미의 ‘메타모빌리티’(Metamobility) 비전을 발표한 바 있다.


지난해 2월에는 현대차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운영하는 미래 모빌리티 개발 조직, ‘뉴 호라이즌스 스튜디오’(New Horizons Studio)가 개발한 무인 탐사로봇 ‘파라클레트(Paraklete)’의 우주 탐사 비전을 담은 이미지도 공개했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현대차·기아가 고객들에게 제시해왔던 로보틱스와 메타모빌리티에 대한 비전을 현실로 만들기 위해 첫걸음을 내디딘 셈”이라고 말했다.


장구슬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3,53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