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태양 플레어 > 교육칼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1.11°C
Temp Min: 16.67°C


교육칼럼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태양 플레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4-09-13 17:52 조회1,133회 댓글0건

본문

sjy.gif  석준영 비센학원장

123억년 수명있는 태양, 앞으로 78억년 더 지구 생명의 원천 기대

158270main_solarflare.jpg

미국 항공우주국 (NASA)에 따르면 지난 9월 10일 오후 1시 50분경(동부시간)에 태양에서 X1.6급의 거대한 태양 플래어(Solar flare)가 발생했었다고 합니다. 태양플레어와 같은 현상은 지구로부터 멀리 떨어진 태양에서 벌어지는 일들이지만, 우리들의 삶이 그에 의해 꽤 큰 영향을 받을 수 있기에 항공우주국은 오래전부터 태양주위를 맴돌며 태양의 상태를 감시하는 SOHO(Solar and Heliospheric Observatory), SDO(Solar Dynamics Observatory) 등의 인공위성을 쏘아 올려놓고서 항상 태양을 관찰하고 있습니다.

태양은 지구에서 가장 가까이 위치한 별, 즉 항성으로서 핵우주 연대학( nucleocosmochronology)에 따르면 약 45억년전에 생성되어 123억년정도의 수명을 살 수 있기에, 앞으로 78억년정도를 더 따뜻하게 지구 옆을 지켜줄 수 있는 별에 해당합니다. 태양은 몇가지 다른 원소들도 함께 있지만, 거의 대부분은 수소(전체 질량의 약 74%)와 헬륨(전체 질량의 약 25%)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이 두 원소가 대부분인 이유는 태양이 엄청난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원료가 바로 수소이고, 이 수소가 핵융합과정을 거쳐 에너지를 만들어내고 나서 변화되는 것이 바로 헬륨이기 때문입니다. 즉, 태양이 영원히 에너지를 내지 못하고 앞으로 78억년뒤면 그 빛을 잃을 것이라는 것은, 태양을 이루고 있는 모든 수소가 타서 헬륨으로 바뀌어버리는 데까지 걸리는 시간이 그정도가 된다는 것입니다.

태양은 핵융합이 일어나는 중심핵(Core)와 중심에서 생겨난 에너지를 표면으로 옮겨주는 역할을 담당하는 복사층(Radiative zone)이 있고, 그 바깥쪽에 실제 지구에서 보이는 부분에 해당하는 광구(Photosphere)가 있습니다. 이 광구 바깥쪽 부분을 통틀어서 태양의 대기라고 칭하는데, 이 태양의 대기부분을 이루고 있는 것이 코로나(Corona)와 채층(Chromosphere)이며, 태양플레어와 같은 현상들은 모두 이 대기 부분에서 일어나는 현상입니다.  또한 개기 일식중에 달에 태양이 완전히 가려졌을때 달 뒤쪽으로 태양의 주위에 보이는 밝은 빛의 부분이 바로 태양의 대기부분에 해당합니다. 중심부터 복사층까지는 대류현상을 보이지 않고, 복사층 위에 있는 대류층과 광구, 대기 부분에 매우 복잡한 형태의 대류가 일어나고 있으며, 이 대류현상에 의해서 태양의 자기장이 형성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태양의 자기장은 지구의 자기장처럼 커다란 막대자석과 같은 형태로 안정적으로 형성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태양 표면에 맴돌이 형태의 수많은 자기장들이 형성되고, 이들이 서로 충돌하고, 섞이는 등의 복잡한 움직임에 의해 전체적인 자기장이 끊임없이 변화되는 형태의 자기장을 갖고 있습니다. 바로 이런 자기장의 움직임에 의해서 형성되는 것이 태양 플레어현상이라고 추측되고 있습니다. 작은 자기장들이 맴돌이 치며 움직이다가 한곳에 밀집되기 시작해 표면으로부터 코로나쪽으로 빠져나오는 곳을 태양흑점이라고 부르는데, 그곳도 4천 도가 넘는 뜨거운 부분이지만, 6천 도가 넘는 온도를 갖는 주변에 비해 온도가 낮다보니 지구에서 관측할 때, 상대적으로 어둡게 보이는 점이라 해서 흑점이라 이름이 붙여진 곳입니다. 이 흑점 주변에 수 시간 또는 수 일에 걸쳐서 에너지가 모이다가 집중된 에너지가 수 분정도의 짧은 시간내에 폭발하는 현상이 태양 플레어인데, 이때의 폭발력은 수소폭탄 수천만개가 동시에 폭발하는 정도 폭발력에 해당합니다. 이런 엄청난 폭발에 의해서 만들어진 플라즈마 상태의 전자, 양성자, 그리고 꽤나 무거운 이온들까지 거의 광속에 가까운 속도로 가속되어 우주로 방출되어 지구에까지도 도달하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들이 책이나 인터넷 등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태양계의 모습은 보기 쉽게 그리다 보니 태양의 크기를 작게 그려놓은 것들이 많아서 태양의 크기를 혼동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데, 사실 태양은 지구에 비해서 엄청나게 커다란 별입니다. 태양의 반지름은 지구 반지름에 약 109배에 해당하는데, 이를 비교적으로 말씀드리자면, 지구의 크기가 테니스 공 정도라고 한다면, 태양의 크기는 밴쿠버 다운타운에 위치한 사이언스월드(Telus Science World, Vancouver)에 있는 공모양의 지오데식 돔(Geodesic dome)정도의 크기에 해당합니다. 이정도 크기를 감안할 때 태양의 표면에서 치솟아 올라오는 태양 플레어의 크기는 가히 어마어마 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실제 엊그제 10일에 관측된 태양 플레어인 경우 그 크기가 지구 크기의 약 10배정도에 달하는 크기에 해당합니다. 이런 엄청난 폭발에서 발생되는 전자기파와 양성자폭풍이라 불리는 고에너지입자의 흐름은 지구에 있는 우리들의 삶에 피해를 가져오기에 충분하다는 것을 쉽게 짐작할 수 있습니다.

태양 플레어는 지구근처에 있는 위성에서 측정한 X선의 세기에 따라 A,B,C,M,X 등급으로 구분되는데, 이중 최고 등급에 해당하는 M과 X 등급으로 분류되는 태양 플레어는 지구 근처의 우주기상에 변화를 줌으로써 지구에 잠재적 피해를 가할 수 있는 등급에 해당합니다.  이 정도 세기의 태양 플레어가 발생하면 그로부터 방출된 방사선에 의해 대기권 밖에 위치한 인공위성, 우주 정거장 및 그 곳에 머물고 있는 우주인은 무시할 수 없는 피해를 입을 수 있습니다. 또한 강한 전자기파에 의해서 단파 무선통신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항공기 운항이나 정보 통신 영역에 있어서 문제를 야기시킬 수도 있습니다. 다행히 대부분의 양성자폭풍과 전자기파는 지구의 대기권을 지나면서 산란되어 사라지거나 약해지기 때문에 지표면에 사는 인간들과 동식물들에게는 우려할 만한 피해를 주지는 못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신문지상으로 혹은 뉴스에서 태양 플레어라는 기사를 가끔 보더라도 우리에게 직접적으로 와닿는 현상이 아니기에 흘려 넘기는 일이 대부분일 것입니다. 하지만 그렇게 멀리 떨어져 있는 태양에서 일어나는 어떤 현상이 지구에 직접적인 작고 큰 변화나 영향을 주기에 지금 이 시각에도 많은 세계의 여러 우주 과학 센터들이 태양의 작은 변화나 현상에도 주목하고 있는 것입니다.

석준영 비센학원장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교육칼럼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524건 8 페이지
교육칼럼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이야기] 눈의 흡음 효과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5 396
103 생활 속의 자녀교육 (17) - 주입식 교육, 그 원인은?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9 985
102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아빠, 자동차 바퀴는 왜 전부 까매?”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9 437
101 생활 속의 자녀교육 (16)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2 275
100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두뇌 구조와 기능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2 381
99 [민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15) - 봉사활동 그리고 자녀교육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252
9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신비로운 거미줄의 세계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5 358
97 [민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14) - 사회문제 그리고 자녀교육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8 242
96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2015 노벨 물리학상과 중성미자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8 332
95 [ 민동필 교육 칼럼] 생활 속의 자녀교육 (13) - 진정한 의미의 지도자란?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1 269
94 화성에 흐르는 소금 개천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1 294
93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이야기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4 320
92 민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3 235
91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11) - 자기소개서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7 239
90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세계 오존층 보호의 날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7 388
89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10) - 돈 그리고 자녀교육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 268
8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에어 백(Air Bag)의 원리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 696
87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9) - 컴퓨터와 게임 중독 증상 대처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3 281
86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슈퍼 푸드 - '토마토'에 대한 모든 것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3 482
85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8) - 경쟁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7 267
84 [CELPIP의 모든 것] 영주권 ㆍ시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7 392
83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유방암 진단을 위한 맘모그램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7 539
82 [민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7) - 기억력을 늘리는 공부 방법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281
81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탄소연대 측정(1)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564
80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6) - 토론하는 방법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3 289
79 [CELPIP의 모든 것] 영주권과 시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3 300
7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코딩 교육(Coding Education)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3 537
77 [CELPIP의 모든 것]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298
76 [Jay의 재미있는 도서관 이야기] 3D 프린터와 스캐너의 신기한 세계, 코퀴틀람 도서관에서 만나요 !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299
75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5) - 대인관계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280
7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블루 문(Blue Moon)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6 602
73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4) - 우리 아이, 뛰어난 협상가가 될…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30 283
72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밤 하늘은 왜 어두울까요 ?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30 394
71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3) - 벌을 준다는 것은?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3 304
70 [CELPIP 의 모든 것]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3 286
69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엘니뇨와 BC주 가뭄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3 331
68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뉴호라이즌이 보내온 반가운 소식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6 408
67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6 257
66 [CELPIP 의 모든 것]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7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6 295
65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생활 속의 자녀교육 - 자아를 완성한다는 것은?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9 271
64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게으름의 본성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9 504
63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수학 공부, 왜 그리고 어떻게? (3편)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2 350
62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물의 기원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2 416
61 [민 박사의 자녀교육 길라잡이] 수학 공부, '왜' 하고 '어떻게' 할까 - (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5 495
60 [CELPIP 의 모든 것]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5 996
59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옥시데인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5 329
58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수학 공부, 왜 그리고 어떻게? (1)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299
57 [CELPIP 의 모든 것] 시민권ㆍ영주권 수월하게 신청하는 영어시험 ‘셀핍(CELPIP)’ -4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630
56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태양계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1332
55 [CELPIP의 모든 것] “재주는 캐나다가 부리고 돈은 영국이 챙기는 현실”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1 511
54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좋은 글쓰기 4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1 325
53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레이저의 원리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1 1009
52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특강] 좋은 글쓰기 3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4 330
51 [CELPIP의 모든 것] “평이한 ‘리스닝’, 인터뷰 아닌 반복훈련으로 준비하는 ‘스피킹'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4 335
50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메르스 증후군(MERS), 제대로 알아보기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4 364
49 [민 박사의 학부모를 위한 자녀교육 길라잡이] 좋은 글쓰기 2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8 589
48 [CELPIP의 모든 것] '북미식 발음, 스피킹은 ‘인터뷰’ 아닌 컴퓨터 ‘레코딩’'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8 408
47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Deep Impact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8 335
46 [비센의 재미있는 과학 이야기] '관절 꺽기' 연구를 왜 할까 ? 석준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1 363
45 [CELPIP의 모든 것] “영국 시험 아닌 캐나다 시험으로 친숙하게 공부하기” 민동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1 1231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