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최고의 인기 동영상 / ‘2017 유튜브 리와인드’를 발표했다 > JTV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4.44°C
Temp Min: 11.11°C


JTV

올해 최고의 인기 동영상 / ‘2017 유튜브 리와인드’를 발표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2-08 12:38 조회977회 댓글0건

본문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가 올 한해 가장 인기를 끌었던 영상을 총정리한 ‘2017 유튜브 리와인드’를 발표했다. 해당 리스트는 조회수와 좋아요, 댓글, 공유 수 등을 통계해 톱 트렌드 영상과 인기 뮤직비디오 부문으로 나눴다.

뮤직비디오 상위 10위에는 걸그룹들이 휩쓸었다. '트와이스'는 1위에 'KNOCK KNOCK' 2위에 '시그널'을 올렸다. 조회수는 각 1억5천만, 1억2천만 이상이다. '레드벨벳'과 '블랙핑크'도 순위에 있다. 그 외에는 '아이유', '싸이'가 각 2곡을 순위에 올렸고, 에드 시런의 'Shape of You'가 해외 뮤직비디오로는 유일하게 국내 인기 뮤직비디오 7위에 올랐다.

전 세계를 강타한 영국 싱어송라이터 에드 시런(Ed Sheeran)의 ‘Shape of You’는 뮤직비디오로는 유일하게 국내 인기 뮤직비디오 순위에 7위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2017년 공식 뮤직비디오 외에 국내 사용자들에게 가장 큰 사랑을 받은 유튜브 동영상에서는 키즈 콘텐츠가 지속적인 인기를 유지했다. 올해 국내에서 가장 인기 많았던 유튜브 영상은 트와이스의 ‘KNOCK KNOCK’, 뮤직비디오를 제외한 영상 중에는핑크퐁의 인기 동요 ‘상어가족’ 영상이었다.

방송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의 인기도 꾸준한 것으로 나타났다. Mnet의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6’의 프로듀서 라인업 선공개 영상 ‘쇼미더머니 6 프로듀서 싸이퍼’가 3위,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의 선공개 영상 ‘아는형님 75회, 싸이의 신곡 ‘New Face’ 무대 최초 공개’가 7위에 올랐으며, 한국 문화를 영국의 시각으로 소개하는 인기 크리에이터 ‘영국남자’가 킹스맨의 배우 테런 에저튼과 마크 스트롱을 인터뷰한 영상 ‘한국 치맥을 처음 먹어본 킹스맨 배우들의 반응!?’이 10위에 올랐다.

이 밖에도, 로버트 캘리 부산대 교수가 대통령 탄핵과 관련해 BBC와의 원격 인터뷰를 하던 중 갑작스럽게 아이들이 등장하는 영상 ‘Children interrupt BBC News interview’가 SNS 상 화제가 되며 유튜브 국내 인기 동영상 순위에도 8위에 올랐다.
 
올해 전 세계 유튜브 사용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뮤직비디오로는 40억 뷰로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제치고 유튜브 역대 최다 조회 수 신기록을 세운 루이스 폰시의 라틴 팝 ‘Despacito’가 차지했다. 빌보드 TOP 10에서 33주로 최장 기간 머문 신기록을 세운 영국 싱어송라이터 에드 시런의 ‘Shape of You’가 2위에 올랐다.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s)’ 7관왕의 주인공 팝 가수 브루노 마스는 ‘그래미 어워드’ 올해의 노래 상에 후보에 이름을 올린 ‘That’s What I Like’로 5위를 자리했다.

[출처: 중앙일보] 올해 최고의 인기 유튜브 동영상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JTV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67건 2 페이지
JTV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17 정현 ‘호주오픈 4강’ 영웅 탄생. 세계 테니스계의 떠오르는 샛별 정현 01-24 1297
116 4살 소년의 능숙한 흡연 영상 충격…6100만 농민공 자녀 문제 심각 01-22 1235
115 미국서도 전·현직 대통령 충돌…오바마가 움직인다 01-22 1082
114 경찰, 버나비 소녀 살인사건 새 동영상 공개 01-19 887
113 미국은 배신자를 용서하지 않았다 01-19 1005
112 [영상]“붉은색·푸른색 구름 떴다”…일본서 관측된 '야광구름' 01-19 797
111 英 BBC 방탄소년단 인터뷰 공개…"누구를 위해서 하냐" 물었더니 01-19 940
110 퍼스트스텝스의 북한 어린이와 산모를 위한 인도주의적 활동 방향 01-18 529
109 '멋진원숭이' 인종차별 광고한 H&M, 아프리카 매장 근황 01-15 990
108 “핸들도, 페달도 없다”…GM이 공개한 자율주행차 실내 모습 01-12 1066
107 빌 게이츠 넘은 베조스, 헤지펀더서 아마존 제왕 되기까지 01-12 999
106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 (2018.01.10) 풀영상 01-09 902
105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 [ 모두발언 ] "국민의 삶을 바꾸겠습니다" 01-09 739
104 "1500만원어치 샀어요" 1인 방송 인기인 이유는? 01-09 784
103 2017년 기준 세계대학교순위 TOP 10 01-06 817
102 2017년 기준 캐나다 대학교 순위 TOP 5 01-06 1746
101 주 밴쿠버 총영사관주최 - 한인 차세대 네트워킹 행사 01-06 786
100 29년 만에 눈 내린 美 플로리다···2.5㎝ 눈에 휴교령 01-04 857
99 “1570만원 지른 명품 같이 뜯어요” 01-04 863
98 피겨 여왕 꿈꾸는 ‘연아 키즈’ 쑥쑥 자란다 01-02 906
97 가요대축제 20분 라이브 무대 하고 쓰러질 것 같은 방탄소년단! 01-02 1026
96 BTS (방탄소년단) 'MIC Drop (Steve Aoki Remix)' Official MV 01-02 820
95 중국 AI, 인도 콜레라…"감염병 위험 59개국, 여행 전 확인해야" 12-28 680
94 연아마틴 상원의원의 연말 인사말 12-27 1087
93 크리스마스 홈파티음식 터키요리법 칠면조 오븐구이 12-27 844
92 해마다 다짐하는 다이어트, 이런 사람이 살 잘 빠진다 12-26 751
91 “약간 펴면 ‘노트북’, 완전 펴면 ‘태블릿PC’로 변하는 갤럭시X” 12-26 637
90 오드리 헵번 닮은 AI ‘소피아’, 유엔 최고 인기 동영상 12-26 524
89 방탄소년단, 'MIC Drop' 리믹스로 빌보드 '팝송 차트' 31위 12-21 450
88 영화 ‘신과함께’ 개봉 첫날 관객 40만명…‘강철비’ 밀어내고 1위로 출발 12-21 883
87 세계 최초 플라잉카 내년 4월 시판…1억3100만원 12-18 585
86 좋아서 하는 밴드라, 여기까지 왔죠 12-18 612
85 '마이크 드롭' 2주 연속 '핫 100'…빌보드+오리콘 쌍끌이 간다 12-12 642
84 “울일 없을 거라 생각했는데”…방탄소년단 슈가가 팬들에게 울먹이며 한 말 12-12 547
83 올해 최고의 인기 유튜브 동영상은 '트와이스'는 1위에 'KNOCK KNOCK' 12-08 729
열람중 올해 최고의 인기 동영상 / ‘2017 유튜브 리와인드’를 발표했다 12-08 978
81 北 스마트폰 사용자 400만명…모두 스크린당한다 12-07 757
80 한국 ‘금밭’ 쇼트트랙, 두 쌍의 커플 주의보 12-07 1366
79 美, 전자레인지 원리로 北미사일 회로 태워버린다 12-05 788
78 김연아와 같이 뛴 그 언니, 네 번째 올림픽 도전 12-05 436
77 너도 나도 롱패딩, 한국인들 한심하네요 11-28 1027
76 “밥은 꼭 여자가 차려줘야 되나요” 11-28 555
75 세계에서 아이폰이 가장 비싼 나라 11-28 596
74 문재인 대통령이 새롭게 정한 회의 롤 "이견을 제기하는 건 해야할 의무" 11-14 608
73 독도새우 일본 반응 11-10 837
72 스트롱맨 트럼프 "북, 우릴 시험하지 말라" 11-10 628
71 스마트폰 뚝 자르니, 테트리스 구조가?? (feat.LG V30) 11-08 689
70 [황홀주의] 모짜렐라 치즈가 만들어지는 과정 11-08 752
69 요즘 SNS서 핫한 '칵테일 제조법' 11-08 598
68 봉춘홍의 수퍼심플쿠킹 4 Pita 09-28 809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