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콜리 씻을 때는 물 흘리는 방향이 중요 > LIF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2°C
Temp Min: 8°C


LIFE

리빙 | 브로콜리 씻을 때는 물 흘리는 방향이 중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4-12 11:58 조회104회 댓글0건

본문

브로콜리는 비타민C와 칼슘·마그네슘 등 무기질이 풍부한 채소다. 눈 건강에 좋은 루테인과 빈혈 환자에게 좋은 철분도 풍부한 데다, 암 예방 효과가 있는 글루코시놀레이트 성분까지 들어 있어 항암식품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또한 풍부한 섬유질로 변비를 예방해 다이어트 할 때 꼭 챙겨 먹어야 하는 음식으로도 꼽힌다. 
하지만 먹을 때마다 빼곡하게 들어찬 꽃봉오리 때문에 씻는 방법이 고민되는 채소이기도 하다. 
 

[윤경희의 한 끗 리빙]
다이어트 대표식 브로콜리 깨끗이 씻기
거꾸로 뒤집어 10분간 물에 담가둬야
식초 또는 소금물에 5분간 담가 농약 제거

 

    438cb6cd3d08ddd4b94315b3cedc64d9_1523559486_3718.jpg
     

좁쌀보다 작은 꽃봉오리가 빡빡하게 피어 있는 상태의 브로콜리.

 
브로콜리는 그 특성을 이해하면 씻기 쉽다. 브로콜리에서 마치 잎처럼 보이는 초록색의 몽글몽글한 부분은 실제로는 꽃이다. 두꺼운 줄기에 좁쌀보다 작은 크기의 꽃들이 피어있는 형태로 건조할 땐 단단하게 닫혀있다가 물이 닿으면 꽃봉오리가 열린다. 이들 꽃봉오리 표면에는 스스로 만들어내는 기름 성분이 왁스처럼 얇은 막으로 덮여 있다. 
꽃봉오리 부분을 위로 해서 물을 뿌리면 그대로 튕겨 나간다. 표면을 덮고 있는 왁스성분 때문이다.

꽃봉오리 부분을 위로 해서 물을 뿌리면 그대로 튕겨 나간다. 표면을 덮고 있는 왁스성분 때문이다.

마치 잎처럼 보이는 브로콜리의 초록색 부분을 자세히 들여다 보면 좁쌀보다 작은 꽃봉오리가 수없이 모여 있음을 알 수 있다.

마치 잎처럼 보이는 브로콜리의 초록색 부분을 자세히 들여다 보면 좁쌀보다 작은 꽃봉오리가 수없이 모여 있음을 알 수 있다.

 
브로콜리를 씻을 때 보통은 꽃봉오리를 위로 해서 물을 흘려내리지만, 이는 제대로 된 방법이 아니다. 이렇게 씻으면 표면에 있는 특유의 왁스 성분으로 물이 그대로 튕겨 나갈 뿐, 빡빡하게 펴있는 꽃봉오리 틈새와 굳게 닫힌 봉오리 내부에 낀 흙과 벌레·농약 등의 오염물질은 그대로 남아 있게 된다.  
브로콜리를 거꾸로 뒤집어 물에 담가두면, 꽃봉오리 사이에 끼어 있던 각종 이물질들이 떨어져 나온다.

브로콜리를 거꾸로 뒤집어 물에 담가두면, 꽃봉오리 사이에 끼어 있던 각종 이물질들이 떨어져 나온다.

 
브로콜리를 깨끗이 씻으려면 일단 그릇에 물을 담아 꽃봉오리 부분이 물에 잠기도록 뒤집어 담는다. 물에 뜨지 않도록 입구가 작은 그릇에 꽉 차게 담고 10~20분 가량 놔두면 브로콜리 꽃봉오리가 저절로 열리면서 안에 끼어 있던 흙과 벌레 등 오염물질이 떨어진다.   
브로콜리 꽃잎이 어느 정도 열리면 서너 번 깨끗한 물을 바꿔가며 흔들어 준다.

브로콜리 꽃잎이 어느 정도 열리면 서너 번 깨끗한 물을 바꿔가며 흔들어 준다.

마무리는 농약 없애기 과정이다. 식초 또는 소금 한 스푼을 넣은 물에 브로콜리를 5분간 담갔다가 깨끗한 물에 헹군다.

마무리는 농약 없애기 과정이다. 식초 또는 소금 한 스푼을 넣은 물에 브로콜리를 5분간 담갔다가 깨끗한 물에 헹군다.

 
꽃봉오리가 열린 후에는 두세 차례 깨끗한 물로 갈아 흔들어주고, 마지막으로 소금이나 식초를 희석한 물에 다시 5분간 담가두면 표면에 묻어있던 농약까지 깨끗이 제거할 수 있다. 
인터넷에 올라온 정보 중에는 표면에 있는 왁스 성분을 농약으로 오해해 이를 완전히 제거하기 위해 ‘꽃봉오리 부분에 베이킹소다를 먼저 뿌리고 그 위에 식초까지 부어 거품을 낸 다음 씻으라’는 내용도 있다. 하지만 이는 추천할 만한 방법은 아니다. 너무 강한 화학반응을 일으켜 오히려 영양분이 파괴될 수 있기 때문이다.         
    

씻기 전 브로콜리를 한 입 크리고 작게 잘라서 씻는 것도 효과적인 세척 방법이다.

씻기 전 브로콜리를 한 입 크리고 작게 잘라서 씻는 것도 효과적인 세척 방법이다.

또 다른 세척법으로는 씻기 전에 먼저 브로콜리를 작게 다듬어 씻는 방법이 있다. 브로콜리를 한 입 크기로 작게 잘라 손질한 뒤 10~20분 정도 물에 담가두었다가 위와 같은 방법으로 오염물질을 씻어낸다. 
씻은 브로콜리는 밀폐용기에 담아 냉장고에 넣어두면 2~3일 정도 싱싱한 상태로 보관할 수 있다. 데친 브로콜리도 같은 방법으로 보관한다.  
 
글·사진=윤경희 기자 annie@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한 끗 리빙] 브로콜리 씻을 때는 물 흘리는 방향이 중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LIFE 목록

Total 1,520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