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랜스마운틴 송유관 유출 알려진 양보다 50배 많아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밴쿠버 | 트랜스마운틴 송유관 유출 알려진 양보다 50배 많아

본문


(환경보호운동 사이트 thenarwhal.ca의 트랜스마운틴 사진)


트랜스 마운틴 송유관에서 최근 발생한 석유 유출 사고에서 피해 규모가 상당히 축소돼 전해진 것으로 밝혀졌다.

BC주 환경부는 지난 5월 27일 캠룹스 인근 다필드(Darfield) 정유 시설에서 원유가 유출된 사고에서 애초 킨더모건사가 당국에 보고한 유출양이 100리터라고 파악했다. 그러나 현장을 확인한 결과 이의 48배인 4800리터가 정유 시설 밖으로 새나간 것으로 드러났다.

사고 초기 유출량이 100리터 뿐이라고 알려진 이유에 대해 당국은 킨더보건사의 사고 대책 지침상 신고 대상인 최소 유출량이 100리터로 되어있어 이에 맞춘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그러나 트랜스 마운틴 대변인은 “원유가 유출됐다고만 당국에 신고했을 뿐 회사는 어느 정도나 새나갔는지 절대로 공개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대변인은 “유출 규모를 공개하지 않은 채 정화작업을 우선 서둘렀으며 피해를 상당 부분 복구한 다음에야 정확한 유출 규모를 파악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 현장에서 새로운 사실이 나올 때마다 당국에 이를 성실히 알렸다고도 설명했다.

새나간 원유는 정유 시설 밖까지 오염시키지는 않았으며 주위의 상수원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고 당국은 전했다.

유출 현장의 복구 작업은 대부분 마무리된 가운데 킨더모건사의 사고 대처가 과연 적절했느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BC주 관련 법규에 따르면 사고가 발생하면 해당 기업은 즉시 당국에 이를 알려야 한다. 사고 내용을 알릴 때 피해 범위 역시 당국에 전해야 하는 기초 정보에 당연히 포함된다고 BC주 환경부는 밝혔다. 

한편 사고 이틀 후 저스틴 트뤼도 총리는 트랜스 마운틴 송유관 확장공사의 국영화를 선언하며 소유자 킨더모건사에 45억 달러를 주고 사업권을 사들이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킨더모건사는 BC주와 알버타주 사이에 공사 지속 여부를 두고 갈등이 불거지자 4월 이후 모든 공사를 중단한 채 송유관 공사가 가능한지 당국이 정해 5월말까지 알려달라고 최후통첩을 내렸다.

정부의 발표 이후 킨더모건사는 연방정부의 재정으로 공사를 재개한다고 알렸다. 사업권 매각은 올 하반기에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밴쿠버 중앙일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Total 12,942건 1 페이지
제목
[밴쿠버] 왜 아파트를 싸게 팔고 나갈 수 밖에 없나!-…
노후된 저층아파트와 새로 지어지는 고층아파트가 뒤섞여 있는 노스로드의 코퀴틀람 지역(표영태 기자)  (5월 18일자 1면 기사에 이어) 노후 아파트 개발업자와 이들가 결탁한 일부 세대주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다른 세대주들이 시세보다 헐값에 팔도...
표영태
05-24
[밴쿠버] 20대 아시안 여성 대낮 버스정류장부터 쫓아온…
밴쿠버경찰서의 기자 브리핑 동영상 캡쳐집까지 따라와도 제대로 대응 안 해 갓 캐나다 온 한인여성 종종 피해 입어 밴쿠버에서는 한낮에 20대 여성의 뒤를 따라가 집에서 성폭력을 한 사건이 발생했다. 밴쿠버경찰서(VPD)는 23일 오전 11시 3...
표영태
05-24
[밴쿠버] BC주정부 파이프라인 주권 위해 결사항전 선언
  항소법원 주법 권한 밖이란 판결에 반발정부 즉시 고등법원에 상소하겠다고 발표 BC주 법원에서 트랜스마운틴파이프라인은 주경계를 넘어선 사업이어서 주의 법보다 주정부간 또는 연방차원에서 법 적용을 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오자, 주정부가 즉시 이...
표영태
05-24
[캐나다] 오버부킹으로 제 때 비행기를 타지 못했다면 어…
CTA 트위터에 올라온 항공승객보호법 최종안을 발표 피어슨 공항 기자회견장 모습 7월 15일 새 항공승객보호법 발효오버부킹에 9시간 지체되면 2400달러12월 15일부터 연착 취소 규정 발효 항공사의 잘못으로 항공기 이용자들이 피해를 입어도 보상에 대...
표영태
05-24
[이민] 위장결혼으로 캐나다 시민권, 대가는 얼마일까
위장 결혼으로 캐나다 시민권을 얻은 사람에 대해 정부가 시민권을 박탈하는 조치를 내렸다. 시민권을 이미 받은 경우를 무효로&n...
밴쿠버 중앙일보
05-24
[밴쿠버] 써리 이동순찰대 운영 첫해 500명 체포
써리 RCMP MEST 보도자료 첨부 사진 자전거 도보로 지역 순찰우범지대, 대중교통 지역 자전거나 도보로 순찰하는 경찰팀이 창단 1년 만에 500명 이상의 범죄자를 체포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써리 RCMP는 이동도로순찰대(Mobile Str...
표영태
05-24
[부동산 경제] 주택 매매가 내려도 렌트비는 여전히 고공 행진
밴쿠버 지역의 주택 가격이 내림세를 보이지만 렌트비는 여전히 상승세를 보이는 것으로 집계됐다. 주택 렌트비 조사 웹사이트 패드...
밴쿠버 중앙일보
05-24
[밴쿠버] BC주 흉기는 강력반대, 권총은 포용적
앵거스리드 총기 관련 조사보고서 첨부 이미지 사진  총기범죄도 증가한다고 생각돈세탁 공적 조사도 절대지지 미국에서 총격사건이 자주 발생하고, 최근 뉴질랜드에서도 혐오적인 총기난사사건이 발생하고 있는데, BC주민은 엄격한 총기 관리에 대해 전국...
표영태
05-24
[밴쿠버] 제6회 대한테니스협회장배 테니스 대회 개최
 재캐나다대한테니스협회가 주최하는 제6회 대한테니스협회장배 테니스 대회가 지난 18일 오전 9시부터 캔싱턴 테니스코트에서 개최됐다. 금배, 은배, 동배, 신인 등 4개 부로 나뉘어 치러진 이날 대회에 밴쿠버 한인사회의 대표적인 기업 중의 하나인 한남슈퍼 등이 ...
밴쿠버 중앙일보
05-24
[밴쿠버] 밴쿠버 합창단, 15주년 공연 위한 신입단원…
2018년도 밴쿠버 합창단 정기공연 모습(밴쿠버 합창단 제공) 창단 15주년을 맞이한 밴쿠버 합창단이 25일 오후 7시부터 St. Stephen the Martyr(9887 Cameron St, Burnaby)에서 5 월의 사랑 이야기 ‘가족 음악회'를 연다....
밴쿠버 중앙일보
05-24
[세계한인] 제17기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대학생 서포터스 …
외교부는 5월24일(금) 오후 이상진 재외동포영사실장과 공개모집 절차를 거쳐 선발된 대학생 서포터스 70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17기 해외안전여행 대학생 서포터스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서포터스는 2010년 처음 구...
밴쿠버 중앙일보
05-24
[세계한인] 해외여행 출발 전에 여권 확인은 꼭 !
외교부는 여름 휴가철을 대비하여 우리 국민의 안전하고 편리한 해외여행을 위해 여권관리 유의사항을 여권안내 홈페이지(www.passport.go.kr)와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www.0404.go.kr)에 각각 게재하고, 아울러 동 내용을 카드뉴스로 제작해 외교부 SNS...
밴쿠버 중앙일보
05-24
[밴쿠버] '악인전' 6월 7일 밴쿠버 전격 개봉!
  칸 국제 영화제 초청과 헐리우드 리메이크 그리고 7일 연속 한국 영화 박스 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현재 전세계적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악인전>이 <THE GANSTER, THE COP, THE DEVIL>이란 영...
밴쿠버 중앙일보
05-24
[밴쿠버] 코퀴틀람 교통사고로 3명 사상
  23일 오후 7시 20분 발생 코퀴틀람 시네플렉스 인근에서 자동차 두 대가 연루된 교통사고가 나 3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코퀴틀람 RCMP는 23일 오후 7시 20분에 스쿨하우스 로드 부스 에비뉴(Booth Ave)와 루시일 스...
표영태
05-23
[밴쿠버] 캐나다뮤즈 한국청소년교향악단 정기 연주회
새로운 10년을 위한 전환점에 서서다문화 오케스트라로 활동무대 확장음악 영재들 역량 강화 기회 제공메트로밴쿠버 지역에 한인 청소년을 위한 교향악단으로 굳게 자리를 지키고 있는 캐나다뮤즈 한국청소년교향악단(단장 박혜정)이 2019년도 정기연주회를 오는 6월 4일 어후 7...
표영태
05-23
게시물 검색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