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제한속도 시속 10킬로미터 하향조정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밴쿠버 | 고속도로 제한속도 시속 10킬로미터 하향조정

본문

 

 

15개 구역 총 570킬로미터

호슈베이-휘슬러-팸버튼

 

현 BC주 정부가 고속도로 교통안전을 위해 전 정부가 올려 놓은 고속도로 최고시속 제한을 다시 일부 원상태로 되돌려 놓았다.

 

주정부는 2014년 전원지역안전속도검토(2014 Rural Safety and Speed Review)의 일환으로 전 자유당 정부가 최고시속 제한속도를 상향조정했던 것을 다시 시속 10킬로미터씩 하향 조정한다고 발표했다.

 

최고속도가 다시 하향 조정 곳은 15개 구역 570킬로미터 구간이다. 

 

이번 조치는 주 교통기반시설부가 지난 3년간 33개 구역 1300킬로미터의 고속도로에 대한 분석보고서를 바탕으로취해진 결정이다. 클레어 트레브나 장관은 "2014년 이후 과속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증가해 교통안전을 위해 즉각적인 결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2016년 이후 33개 구간에 대한 조사를 통해 19개 구간에서는 사고 발생률이 감소하거나 변화가 없었다. 그러나 14개 구간에서는 사고가 증가했다. 통계분석에 따르면, 제한속도 상향 조정 이후 11.2%의 사고가 증가했다. 

 

다시 하향조정 된 구간은 1번 고속도로에서는 와트콤로드에서 호프까지, 보스톤바에서 잭캐스 마운틴까지, 토바이노에서 사보나까지, 체이스에서 소렌토까지, 밴쿠버섬의 나나이모에서 코위찬베이 등 4개 구간이다.

 

또 99번 고속도로를 따라 호슈베이에서 스쿼미쉬를 거쳐 휘슬러에서 팸버튼까지 3개 구간이다. 또  아가시즈에서 호프, 블로에델에서 세이워드 등이다. 

 

이외에 97A의 그린드로드에서 시카무스, 97C의 메리트에서 에스펜그로브를 거쳐 피치랜드까지 3개 구간 등이다. 3번 고속도로는 선데이 서미트에서 프린스톤, 7번 고속도로는 아가시즈에서 호프, 19번 고속도로는 파스빌에서 캠벨리버 그리고 블로에델에서 세이워드까지이다.  

 

통계자료에 따르면, 코퀴할라에서 발생한 대형 교통사고의 46%가 바로 부주의와 과속 운전 때문으로 나타났다.

 

한편 6일 오전 3시 12뷴에 1번 고속도로 써리의 노스 클로버데일 지역의 17500블록 구간에서 상업용 트럭이 단독으로 중앙분리대를 들이 받고 화재가 발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써리 RCMP는 즉시 해당 지역을 통제하면서 밴쿠버 시내 방향인 서쪽 도로가 일부 차단돼 극심한 정체를 보였다. 경찰은 혼잡을 피하기 위해 176번 스트리트 진출로로 나가 우회를 하도록 유도했다.   

 

써리 RCMP는 이번 사고와 관련해 604-599-0502번으로 제보를 요청했다. 

  

표영태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Total 12,130건 1 페이지
제목
[캐나다] 위니펙 한인 살인사건--- 남편 과실치사로 입…
 유학생 비자 임시체류 신분가정폭력 예방 노력 요구 지난 9일 발생한 위니펙의 한인간 살인사건은 부부간 가정내 폭력에 의한 과실치사 사건으로 입건됐다. 마니토바주를 관할 하는 주토론토 총영사관의 사건사고 담당 영사는 15일 본 기자와의 전화 ...
표영태
13:17
[캐나다] 위니펙서 한인간 다툼... 여성 피살
사진출처=위니펙 경찰 페이스북 마니토바주 위니펙시에서 한인 남녀간 다툼이 발생해 남성이 여성을 숨지게 한 사건이 발생했다.  위니펙 경찰에 따르면 사건은...
밴쿠버 중앙일보
12:31
[밴쿠버] 중국서 사형 선고받은 캐나다인은 누구?
중국 법원이 사형을 선고해 세계의 관심이 주목된 피고인 로버트 로이드 셸렌버그(Schellenberg)는 BC주 애보츠포드 주민으로 알려졌다.&...
밴쿠버 중앙일보
09:35
[세계한인] 영사조력 비용 재외국민 본인 부담 원칙
2007년 9월 2일 아프가니스탄에서 탈레반 무장세력에 납치됐다 풀려난 한국인 19명이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기자회견을 했다. (사진 출처=중앙일보 본사 홈페이지)   긴급히 보호할 필요인 경우 예외 영사조력법 2121년 1월 16...
표영태
09:07
[세계한인] 재외동포 한상대회 10월 여수에서 개최
여수시 야경(사진출처=여수시청 홈페이지)  18차 한상대회 5천명 참여10월 22일부터 3일간 열려   전라남도(이하 전남)는 전 세계 60여 나라의 1000 여명의 해외한상과 국내기업인 5000여 명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
밴쿠버 중앙일보
01-14
[부동산 경제] 11월 밴쿠버 신축주택 가격 전달대비 0.3%…
  캐나다 전체적으로 제자리 걸음건축허가액, 전달 전년보다 증가 캐나다 특히 메트로밴쿠버에서의 주택시장이 뚜렷한 조정기를 보이면서 신축주택가격도 변화가 없었다.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작년 11월 신축주택 가격지수 관련 자료에서 캐나다 ...
표영태
01-14
[캐나다] 밴쿠버국제공항 비행기 계류장 새 LED로 교체
 더욱 밝아진 밴쿠버국제공항 비행기 계류장. ​밴쿠버국제공항이 지난 11일부터 비행기 계류장의 조명을 최신 LED 조명 시스템으로 교체해 새 단장을 마쳤다. 이번 조치로 공항 측은 더욱 밝게 계류장을 밝힐 수 있으면서 동시에 에너지도 절약하는 효과를 ...
표영태
01-14
[밴쿠버] 저소득 가정에 무료 에너지절약 키트 제공
  BC하이드로 LED 전구 등 저소득 가정의 경우 전기료도 부담이 될 수 있어, 무료로 전기를 절약할 수 있는 제품을 공짜로 제공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잡아 보면 좋을 듯 하다. BC하이드로는 저소득 가정에 에너지절약 키트(Free...
표영태
01-14
[캐나다] 연방정부 소폭 개각 단행
라메티 신임 법무장관(사진출처=저스틴 트뤼도 총리 트위터)  연방정부가 내각을 개편했다. 조디 윌슨-레이부(Wilson-Raybould) 법무부 장관은 보훈부 장관으로 자...
밴쿠버 중앙일보
01-14
[캐나다] 마약 범죄 캐나다인에 중국 사형 선고
1심에선 15년 징역형 선고2달 만의 항소심서 새 증거 없이 중형 내려 중국 법원이 마약 밀수 혐의로 기소된 캐나다인에게 사형 선고를 내렸다. 중국 랴오닝성&nb...
밴쿠버 중앙일보
01-14
[세계한인] 주민등록 상 재외국민 총 6만 7278명
  2015년 시행 이후 3배 이상 증가서울·경기 대다수, 세대당 1.99명여성이 남성보다 더 많이 해외체류 지난 2017년도 대선에서 해외에 살면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는 재외국민 또는 영주권자가 등 재외선거권자가 223만명을 넘어선다고 ...
표영태
01-14
[캐나다] 쿠바 버스 사고, 해외 여행 갈 때 반드시 여…
 쿠바 사태 앞서 외교부 홍보겨울 피한지에서 사고다발  쿠바에서 캐나다 국적 관광객 등이 타고 있던 버스의 교통사고로 7명이 사망하는 일이 발생해, 여행 시 만약을 위해 여행자보험을 꼭 들으라는 연방정부의 경고가 세삼 주목을 끌게 된다.&nb...
표영태
01-11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 일상…
 밴쿠버에 다양한 정보가 있지만 어떻게 찾아볼 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 대형 유통점이나 택시 호출 관련 전용 앱이 있다면 밴쿠버에서 생활하기 한층 편리해 지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1. Flipp필요한 물건을 사려고 마트에 가게 되면 할인상품을 찾기 ...
장유나 인턴
01-11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에서 …
  밴쿠버의 유학생이라면 홈스테이나 쉐어하우스에 거주하고 있을 것이다. 처음 한두 달 정도는 많은 학생들이 영어를 사용하는 환경에 조금 더 쉽게 적응하기 위해 홈스테이를 선택한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가격이나 홈스테이 가족들과의 문제 등으로 인해 쉐어...
최예정 인턴
01-11
[이민] 3900명, 새해 첫 영주권 초청장 선물 받아
 한국의 한 통신사는 캐나다 이민 관련 뉴스를 미국의 CNN 기사를 인용해 보도하면서 캐나다 관련 자료 사진으로 단풍잎 대신 마리화나 잎으로 패러디한 사진을 올려 망신을 당했다.(해당 기사 사진 캡쳐)   연방EE 통과점수 449점으...
표영태
01-11
게시물 검색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