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영어 공부하기 좋은 넷플릭스 추천리스트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밴쿠버 |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영어 공부하기 좋은 넷플릭스 추천리스트

본문

 

영어를 배우는데 재미와 감동을 얻으면서 공부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방법이 있다. 바로 넷플릭스(Netflix)를 통해 외국영화 혹은 드라마를 보는 방법이다. 밴쿠버에서도 적지않은 유학생들이 넷플릭스를 구독하고 보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들을 위해 쉽게 영어공부를 할 수 있는 작품들을 몇 가지 추천하고자 한다.

 

먼저, 첫번째로 굿플레이스(The good place)다. 굿플레이스는 주인공 엘레노어가 죽음이후 저승에서 착한 사람들 만이 갈 수 있는 굿플레이스에 도착하지만 몇몇의 고난을 통해 자신이 착한 사람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된 후 자기개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선과 악의 진정한 의미를 배워가고 새사람이 되어가는 과정을 그린 미국드라마이다. 독특한 줄거리와 매회 예상을 뛰어넘는 전개로 현재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드라마가 영어 공부에 도움이 되는 가장 큰 이유는 듣기 실력을 향상시켜준다는 점이다. 출연진들 모두가 발음을 또박또박 정확하게 하기 때문에 이야기를 이해하는데 큰 무리가 없다. 또한 드라마에서 사용되는 단어들이 주로 쉬운 단어로 구성되어 있어 아직 실력이 부족한 학생들도 부담없이 볼 수 있으며 영어권 국가의 일상에서 자주 쓰이는 숙어(Idiom)등도 공부할 수 있다.

 

두번째는 코미디 라인업(The comedy lineup)이다. 코미디 라인업은 매회 새로운 코미디언이 15분동안 자신의 이야기를 하는 스탠드 업 코미디 쇼(stand-up comedy showcase)다. 이 프로그램의 장점은 현지 영어권국가에서 쓰이는 일상체들을 듣고 배울 수 있다는 것이다. 매회 출연진들이 자신이 직접 겪은 이야기들을 자신의 방식대로 풀어가기 때문에 실생활에서 많이 쓸 수 있는 영어 슬랭(Slang)을 배울 수 있다. 또한 출연자가 무대에 홀로 서있고 관람객은 그를 주위로 둘러싸고 있는 말그대로 스탠드 업 쇼이기 때문에 중간중간 관객과의 호흡을 맞추기 위해 잠시 말을 멈춘다거나 말을 천천히 하기 때문에 속도를 무리없이 따라올 수 있다.

 

마지막으로, 살인자 만들기(Making a murderer)를/을 추천한다. 이는 미국 위스콘신(Wisconsin)에서 발생한 강간살인사건에 용의자가 되어 억울하게 18년동안 감옥에 수감되었던 Steven Avery가 무슨 증거로 어떻게 수사과정이 이루어지고 그의 누명을 풀기 위해 변호사들이 어떠한 노력을 했는지의 과정을 보여주는 실화를 기반으로 한 다큐멘터리이다. 회당 약 1시간정도의 러닝타임으로 길지만 위에 추천한 다른 작품들보다 단어나 숙어 등이 더 높은 수준이다. 조금 더 어렵고 질이 높은 영어공부를 하길 원한다면 이 작품을 추천한다. 범죄를 바탕으로 하기 때문에 법적 용어와 같은 전문적인 용어들을 배울 수 있다.

  

593e581238b5093be797b69de83a2d59_1541701126_9597.jpg
박지은 인턴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Total 12,130건 1 페이지
제목
[캐나다] 위니펙 한인 살인사건--- 남편 과실치사로 입…
 유학생 비자 임시체류 신분가정폭력 예방 노력 요구 지난 9일 발생한 위니펙의 한인간 살인사건은 부부간 가정내 폭력에 의한 과실치사 사건으로 입건됐다. 마니토바주를 관할 하는 주토론토 총영사관의 사건사고 담당 영사는 15일 본 기자와의 전화 ...
표영태
13:17
[캐나다] 위니펙서 한인간 다툼... 여성 피살
사진출처=위니펙 경찰 페이스북 마니토바주 위니펙시에서 한인 남녀간 다툼이 발생해 남성이 여성을 숨지게 한 사건이 발생했다.  위니펙 경찰에 따르면 사건은...
밴쿠버 중앙일보
12:31
[밴쿠버] 중국서 사형 선고받은 캐나다인은 누구?
중국 법원이 사형을 선고해 세계의 관심이 주목된 피고인 로버트 로이드 셸렌버그(Schellenberg)는 BC주 애보츠포드 주민으로 알려졌다.&...
밴쿠버 중앙일보
09:35
[세계한인] 영사조력 비용 재외국민 본인 부담 원칙
2007년 9월 2일 아프가니스탄에서 탈레반 무장세력에 납치됐다 풀려난 한국인 19명이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기자회견을 했다. (사진 출처=중앙일보 본사 홈페이지)   긴급히 보호할 필요인 경우 예외 영사조력법 2121년 1월 16...
표영태
09:07
[세계한인] 재외동포 한상대회 10월 여수에서 개최
여수시 야경(사진출처=여수시청 홈페이지)  18차 한상대회 5천명 참여10월 22일부터 3일간 열려   전라남도(이하 전남)는 전 세계 60여 나라의 1000 여명의 해외한상과 국내기업인 5000여 명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
밴쿠버 중앙일보
01-14
[부동산 경제] 11월 밴쿠버 신축주택 가격 전달대비 0.3%…
  캐나다 전체적으로 제자리 걸음건축허가액, 전달 전년보다 증가 캐나다 특히 메트로밴쿠버에서의 주택시장이 뚜렷한 조정기를 보이면서 신축주택가격도 변화가 없었다.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작년 11월 신축주택 가격지수 관련 자료에서 캐나다 ...
표영태
01-14
[캐나다] 밴쿠버국제공항 비행기 계류장 새 LED로 교체
 더욱 밝아진 밴쿠버국제공항 비행기 계류장. ​밴쿠버국제공항이 지난 11일부터 비행기 계류장의 조명을 최신 LED 조명 시스템으로 교체해 새 단장을 마쳤다. 이번 조치로 공항 측은 더욱 밝게 계류장을 밝힐 수 있으면서 동시에 에너지도 절약하는 효과를 ...
표영태
01-14
[밴쿠버] 저소득 가정에 무료 에너지절약 키트 제공
  BC하이드로 LED 전구 등 저소득 가정의 경우 전기료도 부담이 될 수 있어, 무료로 전기를 절약할 수 있는 제품을 공짜로 제공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잡아 보면 좋을 듯 하다. BC하이드로는 저소득 가정에 에너지절약 키트(Free...
표영태
01-14
[캐나다] 연방정부 소폭 개각 단행
라메티 신임 법무장관(사진출처=저스틴 트뤼도 총리 트위터)  연방정부가 내각을 개편했다. 조디 윌슨-레이부(Wilson-Raybould) 법무부 장관은 보훈부 장관으로 자...
밴쿠버 중앙일보
01-14
[캐나다] 마약 범죄 캐나다인에 중국 사형 선고
1심에선 15년 징역형 선고2달 만의 항소심서 새 증거 없이 중형 내려 중국 법원이 마약 밀수 혐의로 기소된 캐나다인에게 사형 선고를 내렸다. 중국 랴오닝성&nb...
밴쿠버 중앙일보
01-14
[세계한인] 주민등록 상 재외국민 총 6만 7278명
  2015년 시행 이후 3배 이상 증가서울·경기 대다수, 세대당 1.99명여성이 남성보다 더 많이 해외체류 지난 2017년도 대선에서 해외에 살면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는 재외국민 또는 영주권자가 등 재외선거권자가 223만명을 넘어선다고 ...
표영태
01-14
[캐나다] 쿠바 버스 사고, 해외 여행 갈 때 반드시 여…
 쿠바 사태 앞서 외교부 홍보겨울 피한지에서 사고다발  쿠바에서 캐나다 국적 관광객 등이 타고 있던 버스의 교통사고로 7명이 사망하는 일이 발생해, 여행 시 만약을 위해 여행자보험을 꼭 들으라는 연방정부의 경고가 세삼 주목을 끌게 된다.&nb...
표영태
01-11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 일상…
 밴쿠버에 다양한 정보가 있지만 어떻게 찾아볼 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 대형 유통점이나 택시 호출 관련 전용 앱이 있다면 밴쿠버에서 생활하기 한층 편리해 지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1. Flipp필요한 물건을 사려고 마트에 가게 되면 할인상품을 찾기 ...
장유나 인턴
01-11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에서 …
  밴쿠버의 유학생이라면 홈스테이나 쉐어하우스에 거주하고 있을 것이다. 처음 한두 달 정도는 많은 학생들이 영어를 사용하는 환경에 조금 더 쉽게 적응하기 위해 홈스테이를 선택한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가격이나 홈스테이 가족들과의 문제 등으로 인해 쉐어...
최예정 인턴
01-11
[이민] 3900명, 새해 첫 영주권 초청장 선물 받아
 한국의 한 통신사는 캐나다 이민 관련 뉴스를 미국의 CNN 기사를 인용해 보도하면서 캐나다 관련 자료 사진으로 단풍잎 대신 마리화나 잎으로 패러디한 사진을 올려 망신을 당했다.(해당 기사 사진 캡쳐)   연방EE 통과점수 449점으...
표영태
01-11
게시물 검색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