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건부입학! 만만한 일이 아닙니다. > 교육,학교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0°C
Temp Min: 6°C


교육,학교정보

조건부입학! 만만한 일이 아닙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1-07 17:52 조회644회 댓글0건

본문

미국 고등학교 및 대학의 조건부 입학은 지원가가 일정한 수준의 영어 실력이 안되면 영어를 먼저 배운 후에 정규과정으로입학시키는 조건으로 학생을 선발하는 방식입니다.

 

미국의 모든 고등학교 또는 대학이 조건부 입학을 허용하는 것이 아니라, 학교에따라 허용하는 학교도 있고 그렇지 않은 학교도 있습니다.

 

 

일단, 조건부로 입학이 되면 조건부로 입학한 학생끼리 ESL(English Second Language) 과정에서 영어 쓰기, 말하기및 읽기 등을 중점으로 배우며, ESL 과정 중에 정규과정에서 개설한1-2개의 교과목을 수강할 수 있습니다. 대체로 영어가 중요하지 않은 수학, 예능 과목을 수강하며, ESL 과정중에 정규과정의 과목을 수강함으로서미리 학교에 적응할 기회(학교에서는 immersion이라홍보함) 및 정규과정 학생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습니다.

 

 

그러나 조건부로 입학을 한 학생은 반드시 ESL 과정(대부분 한학기 단위)이 끝나는 시점에 학교 자체에서 치르는 시험이나또는 TOEFL 등과 같이 공신력 있는 시험에서 학교가 제시하는 점수 이상을 받아야 정규과정으로 입학이허용 됩니다. 그렇지 않으면 다시 ESL 과정을 듣거나 다른학교로 전학을 가야합니다. 문제는 ESL 과정에서 많은 학생들이정규과정의 진학을 하지 못한다는 사실입니다. 특히, 고등학교 ESL 과정은 더욱 심각하며 제가 아는 미국고등학교의 조건부 입학을 예를 들겠습니다.

 

 

이 학교는 미국 켈리포니아주에 있는 상위권 고등학교입니다. 학교에입학신청을 해서 허가를 받고 학교에 입학하면 모든 외국인 학생들에게 자체 영어시험을 치르게합니다. 이시험에서 정규과정입학 허용 점수 이상을 취득하면 바로 정규과정에 입학이 허용되고, 그렇지 않은 학생은모두 ESL 과정을 수강합니다. ESL 과정에서도 실력별로반을 구분해서 학생들을 가르칩니다. 이때부터 유학 전 영어가 준비 안 된 학생은 고통의 길로 접어들게됩니다.

 

 

우수반 이상에서 배우는 학생들은 그래도 무난히 ESL 과정을 마치고무난히 정규과정에 입학합니다. 그러나 보통반 이하의 학생들은 수업만으로는 정규과정 입학이어렵다는 것을보았습니다. 이유는 하루에 4-5시간씩 영어 한다고 실력이크게 늘지도 않으며, 함께 배우는 학생들이 거의 동양인(한국, 베트남, 중국)이기 때문에수업시간외에는 전혀 영어를 사용하기 힘들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한 학기 더 ESL를 수강하거나 나이로 인해(미국에서는 미국 고등학교 졸업 연령제한이 있음) ESL 과정이 없는 낮은 고등학교로 전학을 가는 경우도 있습니다.

 

ESL 과정이 없는 고등학교에 입학해서 이러한 문제점을 피할 수도있으나, 영어가 안 되면 마찬가지라 생각됩니다.

 

따라서 결론은 유학가서 부딪히면서 영어는 배우면 되겠지 하는 막연한 생각은 절대로 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유학 성공의 열쇠는 한국에서 유학가기 전에 철저한 준비를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철저한 준비가 막연하시다면 유학가기 전 TOEFL 시험의 목표 점수를설정하시고 준비하면 될 것 같습니다. IBT 기준으로 최소한 80점이상을목표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말할 필요도 없이 ESL 과정없이곧바로 정규과정으로 입학하는 것이 최상입니다.

 

물론 영어 준비없이 유학가서도 적응 잘하는 학생도 있습니다. 그래도유학 몇 년 전부터 계획을 세워 준비하는 것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출처 : https://blog.naver.com/kamansockgo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교육,학교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49건 1 페이지
교육,학교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8년도 캐나다 대학 순위, QS랭킹 기준입니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1370
공지 `2018 미국대학순위는 어떤 미국대학교가 있을까요?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1182
공지 `2018 미국대학순위와 `2018 세계대학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8129
공지 캐나다 학생들이 뽑은 대학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1247
45 UBC 의·치·약대 입학 하려면, 불굴의 의지가 필수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8 635
44 한인의 정체성 교육은 그 삶의 바탕이 되는 문화교육에서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7 177
43 캐나다 대학생 평균 수업료 6838달러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471
42 수능, 23일부터 응시원서 접수 밴쿠버 중앙일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2 307
41 중국이 평가한 캐나다 대학의 세계 순위는...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20 516
40 REALTOR.ca에서 주택 주변에 인접한 학교 정보 제공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965
39 전국에서 BC주 사립학교 성적 쏠림 현상 유난히 심각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9 561
38 캐나다 명문대 낱낱이 알아보는 시간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977
37 내 아이를 인터넷으로부터 보호할 필독 가이드-1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9 441
36 2018 수학 과학 경시 대회 개최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620
35 총영사관, 한국대학 입학 설명회 개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1 659
34 한국 대학 부정입학 60%가 재외국민 전형 미주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0 673
33 “대학졸업 해도…앞길 ‘허허벌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850
32 캐나다 토론토대학교 세미나 및 입학심사 개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591
31 세계 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캐나다 대학 과목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704
30 시카고 법과대학원 전국 4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811
29 UCLA 교육대학원, 석사과정 전국 1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614
28 TTC, 대학생 요금할인 도입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6 599
27 加 대학제도 세계 4위 ‘우수’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5 492
26 아이비 아카데미를 만나면 아이비 대학이 보인다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5 516
25 "영어 가르치며 한국 체험"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1 441
24 독립 채비 갖춘 하이틴 증가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445
23 자녀 둔 포스트세컨더리 학생 보조금 확대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1 598
22 ‘대학진학반 폐지’ 본격 검토 착수, 고교과정 큰 변화 예상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423
21 “3년내 대학 진학반 폐지한다”, 토론토교육청, 내달 초 최종결정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463
20 캐나다 가구, 교육비로 연평균 1,500달러 지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9 436
19 BC, 6년내 고교 졸업자 10명 중 7명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439
18 세계 대학 순위, 캐나다선 토론토, UBC, 맥길 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737
17 BC주, 유학생은 폭증, 이들이 살 집은 부족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453
16 밴쿠버 UBC신입생을 위한 유용한 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575
15 캐나다 10대 명문 대학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2 992
14 "초등학교도 성적따라 줄세우나" 교육계 지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529
13 학생 수 감소에 학생 당 교육비는 증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417
12 미국미술대학 랭킹 정보/1위부터~27위 까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8 2003
11 겨울방학 알차게 보내기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6 361
10 BC주, 학생 한명당 9,100달러 지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661
9 BC주 학교 운영 위원회, 학교 순위 공개 반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8 469
8 UBC 등록금 3% 인상 계획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7 549
7 상하이 랭킹 컨설팅에 의뢰해 실시한 세계 대학 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576
6 캐나다대학종류와 신청방법 학비줄이는요령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6681
5 공립 캐나다초등학교유학 BC주 광역밴쿠버 지역 정보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9 585
4 BC주는 사립학교가 인기최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590
3 캐나다 ETA 신청 혼자하는 방법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508
열람중 조건부입학! 만만한 일이 아닙니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645
1 꼭 읽어봐야 할 ~조건부 입학의 문제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666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