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의 달콤한 디저트 추천 카페 > 유학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7°C
Temp Min: 15°C


유학정보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의 달콤한 디저트 추천 카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유동은 인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8-10 11:24 조회201회 댓글0건

본문

 

밴쿠버는 후식문화로 유명한 도시는 아니다. 스위스의 초콜렛이나 프랑스의 마카롱, 이탈리아의 젤라또처럼 대표적인 디저트가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도시가 세계적으로 알려져 있고 많은 이들이 모여드는 곳인 만큼, 곳곳에 많은 카페들이 있다. 밴쿠버에 오는 유학생이라면, 골목골목 숨어있는 카페들을 찾아 다니는 것도 영어를 배우고 견문을 넓히는데 좋을 것이다.

 

d7e1ff60aabc8a3ad460e8fff505addd_1533925480_2093.jpg 

 밴쿠버의 ‘메인스트리트 사이언스 월드 역’ 주변에는 Earnest(이하 ‘어니스트’)라는 아이스크림 집이 있다. ‘earnest’는 ‘진심 어린’이라는 뜻인데, 이 가게는 진심으로 맛있는 London fog아이스크림을 판다. ‘런던 포그’란 런던의 안개를 의미하며 홍차에 우유를 넣은 것을 말한다. 쉽게 한국의 밀크티라고 생각하면 되지만, 밀크티 보다는 덜 달고 향긋한 차 맛은 더 강하다. 이 곳에서 파는 다른 맛 아이스크림도 맛있지만, 런던포그 아이스크림을 가장 추천하고 싶다. 한국에서는 팔지 않으며, 한국의 밀크티 아이스크림과도 조금 다르기 때문이다. 차 맛을 아주 잘 살리고 달콤함과 씁쓸함이 함께 공존하는 아이스크림이다.

 

 

d7e1ff60aabc8a3ad460e8fff505addd_1533925507_6796.jpg
 

디저트 하면 와플이 빠질 수 없다. Nero Belgian Waffle Bar는 한국의 와플 팬들을 만족시킬만한 가게이다. 빵이 매우 바삭 하며, 바삭 한 겉면과는 다르게 안은 촉촉하다. 와플은 자칫하면 퍽퍽할 수 있는데, 여기서 파는 와플은 전혀 그렇지 않다. 퍽퍽하거나 눅눅한 순간 빵은 먹기가 싫어지고 손에서 놓게 되는데, 빵 위에 휘핑크림이 잔뜩 올려져 있음에도 마지막 순간까지 바삭 하고 가볍다. 만약 과일 와플을 선택해서 먹게 된다면, 듬뿍 올려진 캐나다 베리의 상큼함까지 금상첨화로 느낄 수 있다.

 

 

d7e1ff60aabc8a3ad460e8fff505addd_1533925519_3524.jpg 

밴쿠버에서는 많은 버블티 카페가 있다. Meet fresh라는 가게도 버블티를 판다. 하지만 이곳은 단순히 음료만 팔지 않는다. 버블이 올라간 푸딩도 팔고 있으며 대만 식 떡도 취급한다. 개구리 알 같은 펄이 올려진 푸딩은 처음엔 낯설게 느껴졌지만 먹을수록 맛있었다. 버블의 쫄깃함과 푸딩의 달고 부드러움이 잘 어울릴 수 있다는 것을 처음 알았다. 같이 주문한 떡은 깊고 묵직한 단맛이 나는 게 입에 잘 맞았다. 매력적이고 색다른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곳이었다. 

 

세 곳 모두 카페가 추구하는 각각의 이미지와 맛이 있다. 모두 가보고 모든 맛을 다 즐겨보길 바란다. 먹는 것은 늘 즐겁고 이 또한 여행과 배움의 한 부분이다. ‘먹는 게 남는 것’, ‘디저트 배는 따로 있다’라는 표현들은 괜히 나온 말이 아닐 것이다.

 

유동은 인턴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유학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45건 1 페이지
유학정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 클럽이민 몬트리올 이민 유학 설명회 개최 밴쿠버 중앙일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 278
열람중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의 달콤한 디저트 추천 카페 유동은 인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0 202
43 REALTOR.ca에서 주택 주변에 인접한 학교 정보 제공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02 885
42 써리 학부모들은 갱단과의 전쟁 중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4 2560
41 유학생서 영주권자로… 매년 급증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1408
40 유학, 예산은 파악하고 비행기 표 끊어야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9 841
39 국내 유학생 50만명선 돌파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03 797
38 한국인 신규유학생 2년연속 증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1 790
37 트럼프 반이민 정책 탓?…유학생 미국 안 온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762
36 고교 유학생은 '금맥' 교육계 유치 열기 뜨거워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0 771
35 미국 오는 유학생 대폭 감소… 국무부 비자발급 현황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3 582
34 캐나다 (BC)주 대학들에 유학생이 몰려 정원을 확대해야...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3 876
33 미국의 학생비자 받기가 갈수록 어려워진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3 500
32 사이버 한국유학박람회 개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6 580
31 영어를 빠르게 향상 시키는 비법 – 캠브리지 시험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2 539
30 유학알선업계 감독 강화 필요 토론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7 398
29 비씨주 대학들, 유학생 등록금 큰 폭 인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9 715
28 "유학생 암호화폐 소득 어떻게 하나요?"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5 623
27 반이민 정책에 유학생 감소…미 대학들 재정난 심해진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5 449
26 미국내 유학생 12년 만에 감소세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5 474
25 유학, 이제는 미국보다 캐나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5 641
24 세계 대학 순위, 캐나다선 토론토, UBC, 맥길 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439
23 BC, 6년내 고교 졸업자 10명 중 7명 표영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1 491
22 새학기... 무엇을 준비할까?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344
21 BC주, 유학생 지원 웹사이트 운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0 482
20 유학생 10명중 9명, BC주 교육에 '만족'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4 281
19 캐나다 유학후 이민?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4 517
18 2017 유학박람회 총 결산전…미국·캐나다·영국어학연수 정보 제공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9 350
17 온주, 컬리지 유학생 신분유지 혼선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6 329
16 유학생이여 캐나다로 오라~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26 382
15 상하이 랭킹 컨설팅에 의뢰해 실시한 세계 대학 순위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3 339
14 캐나다, 중고생 유학지로 인기넘침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392
13 BC주 유학생들 몰려 '포화상태'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415
12 캐나다 국내 대학에 유학생들 넘쳐나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435
11 한국인 신규유학생 늘었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0 306
10 유학, 이제는 미국보다 캐나다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3 323
9 캐나다 유학생 대다수 '졸업후 귀국'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23 644
8 BC주 대학들, 유학생 등록금 큰 폭 인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291
7 비씨주 학생들 5명중 1명이 유학생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4 325
6 워킹홀리데이, 유학, 연수 정보사이트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9 323
5 유학생 가족들도 받을 수 있는 정부의 5가지 혜택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9 704
4 미국 유학생들, 캐나다 일자리 찾기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476
3 유학원 잘 고르는 법 10가지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7 690
2 BC주 대학들, 유학생 등록금 큰 폭 인상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30 428
1 캐나다 프리미엄 유학 박람회가 있어요... ssine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7 346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