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배려 강요하나"…오은영 '애티켓 캠페인' 뜻밖의 논쟁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6.08°C
Temp Min: 13.9°C


채널

방송 | "왜 배려 강요하나"…오은영 '애티켓 캠페인' 뜻밖의 논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2-05-16 12:25 조회140회 댓글0건

본문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지난 9일 공식 유튜브채널에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애티켓(아이+에티켓)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채널 캡처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지난 9일 공식 유튜브채널에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애티켓(아이+에티켓)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채널 캡처 

식당에서 우는 아이와 옷에 커피를 쏟는 등 실수를 하는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자는 캠페인에 네티즌의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지난 9일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애티켓(아이+에티켓)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은 정신건강의학과 오은영 박사가 출연해 다양한 상황에서 아이와 부모를 배려해 달라는 취지를 담고 있다.


영상에는 식당에서 아이가 울자 손님들은 그 가족을 노려보는 장면이 담겼다. 이때 참다못한 한 남성 손님이 “저기요, 아저씨”라고 말한다. 그러자 오 박사가 등장해 “이럴 때 필요한 게 애티켓”이라며 “아이가 낯설어서 힘들어할 땐 ‘괜찮아’라고 말해주세요”라고 제안했다.


이후 남성 손님이 “괜찮아요. 애들이 그럴 수 있죠”라고 말하자, 아이 아버지는 “감사합니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지난 9일 공식 유튜브채널에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애티켓(아이+에티켓)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채널 캡처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지난 9일 공식 유튜브채널에 ‘아이에게 괜찮다고 말해주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애티켓(아이+에티켓)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채널 캡처 

이어 공원에서 공놀이하던 아이가 커피를 들고 있던 여성과 부딪히는 모습이 나온다. 여성 손에 들고 있던 커피가 쏟아져 바지와 신발이 더럽혀졌다.


이때 오 박사는 “아이의 서투름에 너그럽게 ‘괜찮아’라고 말해주세요”라며 “아이는 키가 작으니까 시야가 좁고 몸을 계획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미숙하다. 성장 중인 아이니까 너그럽게 봐달라”고 부탁했다.


해당 캠페인 영상에 대해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벌였다. 일부 네티즌들은 “상대가 괜찮다고 말하기 전에 부모가 먼저 사과하는 장면부터 넣었어야 한다”, “아이들은 실수할 수 있고 부모가 사과하면 된다”, “대부분은 애가 잘못했어도 부모가 노력을 보이면 이해하고 넘어간다”며 캠페인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이게 저출산과 무슨 상관이 있냐”, “배려를 강요당하는 느낌이다” 등의 댓글도 있었다.


정시내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3,47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