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한 건 싫어" MZ식 캐릭터 투표인증 캠페인 뜬다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채널

기타 | "진지한 건 싫어" MZ식 캐릭터 투표인증 캠페인 뜬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4-04-09 11:05 조회142회 댓글0건

본문

인기 캐릭터 ‘망그러진 곰(망곰이)’의 왼쪽 볼에 기표도장을 찍어 올리는 투표 인증샷이 SNS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독자 제공

인기 캐릭터 ‘망그러진 곰(망곰이)’의 왼쪽 볼에 기표도장을 찍어 올리는 투표 인증샷이 SNS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독자 제공

서울 연희동에 거주하는 남모(27)씨는 캐릭터 ‘망그러진 곰(망곰이)’ 투표인증 용지로 투표에 무관심했던 남자친구를 지난 6일 사전투표소로 불러내기에 성공했다. 남씨의 남자친구는 귀엽고 순진한 눈빛을 가진 망곰이가 ‘어떻게 투표를 안할 수 있냐’고 말하는 것처럼 느꼈다고 한다. 두 20대 커플은 망곰이의 왼쪽 볼에 기표 도장을 찍고, 인증 사진을 SNS에 공유했다. 남씨는 “‘투표로 OO을 바꾸자’ 등의 진지한 투표 독려 방식은 부담스러웠다”며 “투표에 적극적이지 않은 또래에게 투표 독려를 재치 있게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농담곰 캐릭터 투표 인증 용지. 자신이 좋아하는 캐릭터 등이 담긴 투표인증 용지를 인쇄해 투표소에 지참한 뒤 기표 도장을 찍고 SNS에 공유하는 챌린지가 유행하고 있다. 독자 제공

농담곰 캐릭터 투표 인증 용지. 자신이 좋아하는 캐릭터 등이 담긴 투표인증 용지를 인쇄해 투표소에 지참한 뒤 기표 도장을 찍고 SNS에 공유하는 챌린지가 유행하고 있다. 독자 제공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인증샷의 중심에는 MZ식 캐릭터 투표 인증 용지가 있다. 자신이 좋아하는 캐릭터 등이 담긴 투표인증 용지를 투표소에 지참한 뒤 기표 도장을 찍고 인증 사진을 SNS에 공유하는 방식이다. 투표 독려를 위해 손가락이나, 손등 등에 기표 도장을 남겼던 과거 양상에서 달라졌다. 현행 선거법상 개인이 가져간 투표인증 용지에 기표 도장을 찍는 건 문제가 되지 않는다.

깨국이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를 통해 ‘22대 국회의원 선거’ 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챌린지. 캐릭터 디자인 제작회사는 자사의 캐릭터를 활용한 투표용지를 SNS에 무료로 공유하고 있다. 인스타그램 캡처

깨국이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를 통해 ‘22대 국회의원 선거’ 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챌린지. 캐릭터 디자인 제작회사는 자사의 캐릭터를 활용한 투표용지를 SNS에 무료로 공유하고 있다. 인스타그램 캡처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는 개성이 뚜렷하다. 지난 5~6일 사전투표를 마친 이들은 ‘농담곰’ ‘깨국이’ 등 다양한 인기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에 기표 도장이 찍힌 사진을 SNS에 게시했다. 인기 만화 주인공 캐리커처나 연예인 포토카드에 기표 도장을 찍는 인증샷도 유행이다.

프로야구 구단 캐릭터가 담긴 투표인증 용지 도안에는 ‘LG ㅜ승’ ‘한화 ㅜ승’이라고 적혀있어, ‘ㅜ’자에 기표 마크를 찍어 ‘우승’으로 완성해 투표 인증샷을 올린다. 독자 제공

프로야구 구단 캐릭터가 담긴 투표인증 용지 도안에는 ‘LG ㅜ승’ ‘한화 ㅜ승’이라고 적혀있어, ‘ㅜ’자에 기표 마크를 찍어 ‘우승’으로 완성해 투표 인증샷을 올린다. 독자 제공

프로야구팬 맞춤 투표인증 용지 디자인도 인기다. 프로야구 구단 캐릭터가 담긴 도안에는 ‘LG ㅜ승’ ‘한화 ㅜ승’이라고 적혀있어 ‘ㅜ’자에 기표 마크를 찍어 ‘우승’으로 완성하는 방식이다. 한화 이글스 팬 오모(25)씨는 “팀을 응원하면서 투표 독려도 하는 일석이조 챌린지다”며 “주변에서 어디서 디자인을 구했냐고 물을 정도로 투표 장려 효과가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캐릭터 디자인 제작회사뿐만 아니라 개개인이 자발적으로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를 만들어 공유하는 점도 특징이다. 총선 본 투표 하루를 앞둔 9일, 직접 창작한 캐릭터와 이미지 합성으로 만든 투표인증 용지 도안이 SNS에 다수 올라왔다. 푸바오 투표인증 용지를 만든 송모(34)씨는 “특정 정당을 의미하는 게 아닌데도 옷 색깔이나 손가락 표시 때문에 법적인 문제가 되는 경우가 있어, 문제없이 투표를 독려하고 싶었다”며 “귀엽고 예쁘면 따라 하니까, 푸바오 사진을 합성한 투표인증 용지를 공유했다”고 말했다.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의 특징은 자체 제작해 공유한다는 점이다. 직접 창작한 캐릭터와 이미지 합성으로 만든 투표용지 도안이 SNS에 다수 게재됐다. 독자 제공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의 특징은 자체 제작해 공유한다는 점이다. 직접 창작한 캐릭터와 이미지 합성으로 만든 투표용지 도안이 SNS에 다수 게재됐다. 독자 제공

이준한 인천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캐릭터 투표인증 용지는 상대적으로 정치에 무관심한 20·30대에게 정치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킬 수 있다”며 “젊은 세대가 자발적으로 움직이는 만큼, 투표 독려 방식은 점차 다양해질 것이다”고 말했다.

이찬규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4,27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