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에 맛집투어…문 여는 서울 시내 식당 총정리 > LIF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6.7°C
Temp Min: 13°C


LIFE

맛 | 설 연휴에 맛집투어…문 여는 서울 시내 식당 총정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2-16 14:58 조회377회 댓글0건

본문

나흘간의 설 연휴가 시작됐다. 명절이 기다려지는 이유 중 하나가 맛있는 음식이지만 막상 먹기 시작하면 기름진 음식이 많아 두 끼 이상은 질리기 마련이다. 모처럼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 이 기회를 이용해 외식은 어떨까. 설 당일인 2월 16일(목)을 비롯해 연휴 기간 동안 문 여는 레스토랑이 많은 데다 한식은 기본 프렌치·이탈리안·일식·중식까지 종류도 다양하다. 
 
 
    f0d714dd54ecac5105f37c9cd4ebf6c6_1518821919_3894.jpg
     

연중무휴인 대학로 '핏제리아오'의 다양한 화덕피자. [사진 핏제리아오]

미국 3대 버거로 알려진 ‘쉐이크쉑’, 샐러드 전문점 ‘피그인더가든’을 비롯해 가족이 외식하기 좋은 고깃집 ‘삼원가든’, 순대스테이크로 유명한 ‘순대실록’, 화덕피자전문점 ‘핏제리아오’ ‘더 키친 살바토레 쿠오모’ ‘베라’, 이탈리안 레스토랑 ‘라그릴리아’, 차이니즈 레스토랑 ‘크리스탈 제이드’는 연중 무휴다. 연휴 기간 동안 언제라도 방문할 수 있다. 다만 이중 백화점과 쇼핑몰에 입점해 있는 매장은 해당점포의 휴무일정에 따르기 때문에 제외된다.
 
 
     
이탈리안·프렌치 맛보려면 여기
여의도에 있는 샐러드 전문점 '피그인더가든'도 연휴 내내 문을 연다. [사진 SPC]

여의도에 있는 샐러드 전문점 '피그인더가든'도 연휴 내내 문을 연다. [사진 SPC]

한식 대신 특별한 요리를 맛보고 싶다면 이탈리안·프렌치 레스토랑을 권한다. 성북동의 새로운 맛집으로 떠오른 이탈리안 레스토랑 ‘일육칠’을 비롯해 2017년 아시아베스트 50에서 ‘올해의 주목해야 할 레스토랑’으로 선정된 김대천 셰프의 모던 프렌치 레스토랑 ‘톡톡’, 김은희 셰프의 섬세한 프렌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더 그린테이블’, 서촌 옥인길에 자리한 이승준 셰프의 프렌치 레스토랑 ‘윌로뜨’ 등은 15·16일 쉬고 17일부터 문을 연다.
 
  
     
막국수·냉면·칼국수도 OK
즉석 반죽한 메밀면을 주문 즉시 말아주는 '남경막국수'의 메밀막국수. [중앙포토]

즉석 반죽한 메밀면을 주문 즉시 말아주는 '남경막국수'의 메밀막국수. [중앙포토]

명절 음식의 기름기를 단번에 가셔줄 면 요리 전문점도 있다. 우선 겨울올림픽이 한창인 강원도 평창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맛집을 추천한다. 할머니가 계신 평창에 내려가 2년간 함께 지내며 배운 레시피대로 직접 면을 뽑아 막국수를 만드는 ‘남경막국수’는 17·18일 영업한다. 맛집으로 유명한 경기도 용인의 ‘고기리 장원막국수’도 17·18일 문을 열고 손님을 맞는다. 설 당일에 문을 여는 냉면집도 있다. 북한 옥류관 출신 윤종철 대표가 운영하는 ‘동무밥상’은 18일(일)을 제외한 15~17일까지 사흘 내내 영업한다. 반포동 고속터미널을 통해 귀향·귀성길에 오를 때 이용하기 좋은 ‘베테랑칼국수’도 연휴 내내 문을 열고 손님을 맞는다.  
 
 
 
전통주·와인 등 술집도 걱정 NO  
와인과 다양한 프렌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루이쌍끄의 대표 메뉴 '보케리아'. [중앙포토]

와인과 다양한 프렌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루이쌍끄의 대표 메뉴 '보케리아'. [중앙포토]

우리술부터 와인·맥주 등 다양한 술과 맛있는 요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곳도 있다. 이유석 셰프의 프렌치 가스트로펍 ‘루이쌍끄’, 다양한 고기 요리가 있는 이자카야 ‘규자카야 모토’, 전통 한식주점 ‘이파리’는 18일(일)을 제외한 15~17일 사흘간 문을 활짝 열어놓는다. 200종이 넘는 우리술이 있는 ‘백곰막걸리&양조장’은 최근 문을 연 명동점만 15~18일까지 연휴 내내 오후 2시부터 밤 10시까지 영업한다. 단, 주방은 운영하지 않기 때문에 우리술과 간단한 주전부리만 주문할 수 있다. 대신 이 기간 동안은 외부 음식 반입이 가능하다. 
 

 


호텔·셰프들이 준비한 특별 메뉴 
서울시내 특급호텔의 레스토랑들도 연휴 내내 문을 연다. 연휴를 맞아 특별할인을 해주는 곳도 있다. 더 플라자는 15~18일까지 4일 동안 일식당 ‘무라사키’와 이탈리안 레스토랑 ‘투스카니’ 두 곳에서 수석 셰프가 구성한 특별메뉴를 5만5000원, 7만5000원에 제공하는 설 특선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무라사키는 가이세키 요리를, 투스카니는 안심 스테이크와 수제 파스타면으로 만든 특선 파스타, 왕새우 구이 등의 코스 메뉴를 제공한다.
   

미국의 유명 버거 '쉐이크쉑'도 연휴 내내 문을 연다. [중앙포토]

미국의 유명 버거 '쉐이크쉑'도 연휴 내내 문을 연다. [중앙포토]

연휴 기간 동안 서울 시내 식당별 운영 일정을 일별로 정리했다. 음식 콘텐트 기획자 김혜준씨 블로그(m.blog.naver.com/honeyjuny)를 비롯해 각 식당의 SNS 등을 참고했다.
 
순대실록의 순대스테이크. 순대실록은 연중무휴, 24시간 영업한다. [중앙포토]

순대실록의 순대스테이크. 순대실록은 연중무휴, 24시간 영업한다. [중앙포토]

 

송정 기자 song.jeong@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설 연휴에 맛집투어…문 여는 서울 시내 식당 총정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LIFE 목록

Total 7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