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7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4.61°C
Temp Min: 11.59°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9,112건 7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세계한인 한국 입국 시 세관신고, 모바일로 간편하게!
해외여행 후 세관신고, 모바일로 하면 참 편해요! 앱으로도, 웹에서도 가능합니다.◆ 세줄 요약, 장점 3가지장점1 : 종이신고서 안 써도 됨장점2 : 세관직원에게 제출하지 않아도 됨장점3 : 빠름◆ 여행자 세관신고 앱의 특징 5가지1. 우리나라 입국 전 해외에서도 언제
08-29
세계한인 한국 감염병자문위 “입국 전 검사 폐지 권고…입국 직후 검사 꼭 유지”
인천공항 제2터미널 코로나 검사센터. (사진=연합뉴스)현재 귀국전 유전자증폭(PCR) 검사 48시간 신속항원검사 24시간검사 자체의 정확성과 효용성, 국민 개개인의 부담감 고려 폐지로국가 감염병 위기대응 자문위원회는 해외에서 국내로 입국하기 전에 시행하는 코로나19 검
08-29
세계한인 캐나다 등 11개국 문화예술계 주요 인사 한국 직접 체험
토론토의 하버프론트 센터의 나탈리 봉쥬르 공연예술 디렉터튀르키예와 미국에서는 각각 2명의 예술인 초청으로 총 13명11개국 공연, 박물관, 방송, 영화, 문학, 출판, 미술 등, 문화예술 분야 주요 인사 13명이 한국을 방문해 국내 기관과 교류하고 한국문화를 직접 체험
08-29
밴쿠버 올 여름 큰 산불 없이 가을 날씨로
사진=BC WILDFIRE FACEBOOK26일 현재 진행 중인 산불 242건알버타주 산불 심각한 상황 지속 연방기상청의 일주일 예보에 따르면 다음주 목요일까지 메트로밴쿠버 지역의 낮 최고 기온이 26도 이내에 머물며, 늦여름, 초가을 날씨를 보일 예정이다.밤
08-26
밴쿠버 코로나19 장기화, 정신적 문제가 폭행 부추기나
밴쿠버경찰 3일간 연쇄 묻지마 폭행범 검거백주대낮 도로서 폭행에 주택 침입해 폭행도밴쿠버 지역에서 묻지마 폭행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노인과 여성들을 폭행한 용의자가 체포됐다.밴쿠버경찰서(VPD)는 지난 주에 페어뷰(Fairview) 동네에서 연이어 발생한 묻지
08-26
캐나다 빛 좋은 개살구인 미국 관광객
YVR 페이스북 사진미국 총 5억달러 쓸 때, 기타 국가 6억 달러관광객 수 미국이 3.7배나 많은 데도 불구올해 들어 코로나19 입국 조치가 대대적으로 완화되면서 해외 방문객이 많이 들어오면서 관광수입도 크게 늘어났는데, 미국보다 다른 국가 관광객들이 더 많이 돈을
08-26
세계한인 한국, 9월 초까지 신규변이 ‘BA.2.75’ PCR 분석법 개발·도입
서울 마포구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며 줄을 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방역당국 “변이 감시 강화…새로운 변이 등장도 면밀히 관찰”한국의 방역당국은 26일 코로나19 신규변이 ‘BA.2.75&rs
08-26
세계한인 다음달부터 제주도에도 전자여행허가제 도입
제주국제공항 출발층이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8월 26일 전자여행허가제(K-ETA) 관계기관 협의회 첫 가동한국 법무부는 지난 6월 1일 제주무사증이 재개된 이래 제주도가 전자여행허가(K-ETA)가 불허된 외국인들의 우회경로로 악용되고 있고, 제주도로
08-26
밴쿠버 캐나다 BC주 체리 한국 상륙!
(사진=주한캐나다대사관 페이스북)신세계쇼핑포털 SSG.COM에서는 오는 28일까지 BC주 베리 위크(https://bit.ly/3AOXZPQ)를 진행한다. 이에 주한캐나다대사관에서는 페이스북을 통해 BC주는 캐나다에서 재배되는 체리의 95%가 생산되며, 세계 최대의 블
08-26
세계한인 재외동포재단, ‘2022 CIS지역 한국어교사 온라인 한국어 연수’ 성료
CIS지역 한국어교사 온라인 한국어 연수 수업 중 문화체험CIS지역 한국어교사 온라인 한국어 연수 수업 중 잡채만들기CIS지역 한국어교사 온라인 한국어 연수자들의 단체사진수료생 ”고려인 동포사회와 현지사회에 한국어와 한국문화 전파하고파“재외동포재단
08-26
밴쿠버 혁신적으로 바뀌는 시장 상황, 혁신적인 마케팅이 필요
GOYOU디지털의 박민주 대표세계를 아우르는 한인 디지털 마케팅 전문기업-GOYOU디지털글로벌 브랜드를 꿈꾸는 회사들을 위한 발전과 성공의 파트너브랜드 아이덴터티, 교육, 온라인 마케팅 서비스를 통한 전략화ICT(정보통신기술)로 대변되는 현재 시대는 그 어느 때보다 빠
08-25
밴쿠버 BC 주간 코로나19 확진자 수 737명
전 주에 비해 140명 가량 줄어들어사망자수 발표는 매주 크게 수정 돼BC주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정부 발표 상으로는 매주 줄어드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BC질병관리센터(BC Centre for Disease Control, BCCDC)가 25일 발표한 20일 기준
08-25
캐나다 25일 BC원숭이 두창 확진자 129명
일주일사이 17명 늘어나전국 24일 기준 1206명BC질병관리센터(BC Centre for Disease Control, BCCDC)는 16일 기준으로 BC주의 원숭이두창 확진자 수가 129명이라고 발표했다. 전 주에 비해 17명이 늘어났다.전 주에 일주일 사이 14명
08-25
밴쿠버 무궁화여성회 한인 양로원 기금 마련 야드 세일-4138.25달러 조성
무궁화여성회(회장 김인순)은 지난 20일(토)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뉴비스타 로즈 가든(7210 Mary Ave Burnaby)에서 야드 세일을 통해 총 4138.25달러의 기금을 조성했다. 2008년부터 무궁화 여성회가 개최해 온 바자회가 2020년
08-25
캐나다 평균 주급 오르는데 빈일자리 수 사상 최다 경신
전국적으로 100만 개 이상 일자리 주인 못찾아6월 평균 주급 작년 대비 3.5% 상승, 1159달러캐나다의 임금은 계속 오르고 있지만 아직도 주인을 찾지 못한 일자리도 덩달아 늘어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연방통계청이 발표한 6월 노동시장 관련 통계 자료에 따르면 평균
08-25
밴쿠버 밴쿠버 총영사도 떠나고 주 캐나다 대사도 떠나고
(외교부 사진)특임 공관장 한꺼번에 왔다 다시 외교부 관료로 회귀정통 외교관 출신과 비 외교관 출신 업무 비교할 기회한국에 윤석열 정부가 들어서면서  전 정권 인사 교체의 여파로 캐나다의 4명의 공관장 중 2명이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물러나게 됐다.외교부는 지
08-25
캐나다 캐나다 한인 중심지 광역토론토가 아닌 메트로밴쿠버로 이동
2021년 인구센서스의 모국어 관련 자료에서 메트로밴쿠버의 모국어를 한국어로 사용하는 인구는 이민자 언어 중 5번째로 많았다. (연방통계청 자료 캡쳐)영어, 중국어에 이어 3번째로 많이 사용하는 지역코퀴틀람시의 한국어 모국어 사용자 비율 7.3%로전국에서 가장 한국어
08-25
세계한인 입국 전 코로나 검사 단계적 폐지 이루어질까?
OECD 국가 중 거의 유일하게 입국 전후 검사 요구전문가들 의견 수렴해서 단계적 폐지 검토 중 입장한국 정부가 입국 전 코로나19 검사를 폐지하는 방안에 대해서 검토 중이라는 내용이 나오고 있으나, 관련 당국은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는 입장이다.최근 일본이 입국 전
08-25
캐나다 박진 장관, 미주지역 공관장회의 개최
내년 한-캐나다 수교 60주년 언급박진 외교부장관은 지난 25일(목) 오전 미주지역 공관장회의를 화상으로 개최하고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교섭과 △글로벌 중추국가 비전에 따른 북미ㆍ중남미 국가들과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박 장
08-25
밴쿠버 제4차 캐나다 서부 지역 한인회장단 정례회의 개최
(사진=밴쿠버총영사관)주밴쿠버총영사관의 송해영 총영사는 지난 24일(수) 제4차 캐나다 서부지역 한인회장단 정례회의를 개최했다.총영사관과 각 한인회별 업무 현황 및 향후 활동 계획 공유가 끝난 후, 송 총영사는 "그 동안 각 지역 한인회장들의 지원과 협력 속에
08-25
밴쿠버 밴쿠버총영사관 서포터즈 밴쿠버 기자단 모집
주밴쿠버총영사관은 밴쿠버 속 한국문화를 알리는 기자단을 선발한다고 발표했다.kcultureinvan.com에 게시 될 컨텐츠를 담당하게 되는 ‘밴쿠버 기자단’은 중,고등학생부, 대학생부, 일반부 나누어 선발하며 10월 부터 12월까지 활동하게 된다
08-25
밴쿠버 같은 한인의 등골을 빼 먹는 한인 룸 서브 렌트 사기범들
차이나타운 스펙트럼 아파트서 쫓겨난 한인 피해자토론토총영사관 룸렌트 사기 사례와 대응 방법 안내 캐나다에 단기 체류자로 와 조금 저렴하게 룸을 얻으려는 많은 한인들이 같은 한인들에 의해 사기를 당하고 경제적, 정신적 고통을 받고 있어 이에 대한 주의와 가해자에
08-24
세계한인 2022 전문대 특화형 한국유학박람회
2022 전문대 특화형 한국유학박람회가 지난 23일(화) 9월 1일(목)까지 10일간 한국유학종합시스템 웹사이트(www.studyinkorea.go.kr)를 통해 진행되고 있다. 국립국제교육원은 교육부 직속기관으로서 외국인 유학생 유치 확대를 위하여 2015년
08-24
밴쿠버 스카이트레인서 몰래 촬영하다 들키자 무자비하게 폭행까지
지난 17일 자정 무렵 사건 발생3명 여성에 1명 말리던 사람까지스카이트레인에 타서 모르는 여성들을 촬영하던 남성이 촬영하지 말라는 여성들을 폭행하고 이를 말리던 다른 승객까지 폭행하는 일이 발생했다.메트로밴쿠버대중교통경찰(Metro Vancouver Transit P
08-23
캐나다 [캐나다 인구센서스 2021] 코퀴틀람이 캐나다 한인 사회의 중심지
2021년 인구센서스의 모국어 관련 자료에서 코퀴틀람에서 한국어는 영어와 중국어 다음으로 3번째로 모국어로 사용을 많이 하는 국가의 언어가 됐다. (연방통계청 자료 캡쳐)모든 국가 언어 중 영어, 중국어 다음으로캐나다 전체 인구 중 한국어 사용자 0.5%전국 한국어가
08-23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