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등록업소] '맛대맛' 1위 논현삼계탕, 밴쿠버에 오픈 > 비지니스 탐방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7°C
Temp Min: 3°C


비지니스 탐방

음식점 | [프리미엄 등록업소] '맛대맛' 1위 논현삼계탕, 밴쿠버에 오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7-12-08 10:27 조회2,132회 댓글0건

본문

e61197df52c2362162c504b10420b137_1510165203_4439.jpge61197df52c2362162c504b10420b137_1510165160_1297.jpg e61197df52c2362162c504b10420b137_1510165174_7783.jpg



7725b90336bad31281b9d3bc3b36fed0_1513117276_5366.jpg

7725b90336bad31281b9d3bc3b36fed0_1513117364_2134.jpg

신선한 재료를 사용한 최상의 맛과 호텔급 서비스로 승부!

 

여름철엔 원기 회복에 도움을 주고, 겨울철엔 뜨거운 국물과 영계의 하얀 속살이 입맛을 살려주는 음식인 삼계탕을 밴쿠버에서도 맛볼 수 있게 됐다.

 

오는 14()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있는 논현삼계탕-밴쿠버점은 이미 한국에서 맛과 영양을 모두 갖춘 1위 삼계탕으로 손꼽힌(20147월 중앙일보 기사) 삼계탕 전문점이다. 지난 1994년 경기도 과천에서 시작해 23년의 역사를 지닌 논현삼계탕은 현재 한국 강남 논현동본점을 비롯해 롯데월드점, 명동점에 이어 밴쿠버 시민들에게 정통 삼계탕 맛을 선보이기 위해 자리했다.

 

논현삼계탕이 이렇게 많은 이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는 이유는 무엇보다 논현삼계탕은 평소 우리가 먹어오던 걸쭉하고 다소 느끼한 맛을 내던 삼계탕과는 달리, 순수한 닭 육수만을 사용하며 여타의 사골국물을 전혀 첨가하지 않은 맛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국물이 담백하고 뒷맛이 아주 깔끔해 매일 먹어도 부담스럽지 않다. 여기에 인삼, , 대추, , 은행과 찹쌀을 넣어 양 또한 푸짐하다.

 

특히, 고급 보양음식 재료로 알려진 전복 2마리가 첨가된 전복삼계탕은 전복 내장인 게우를 풀어 맛을 내 국물을 한 입 떠 먹으면 혀끝에서 바다 내음이 서서히 퍼진다. 산삼을 배양한 뿌리를 첨가한 산삼배양근삼계탕도 겨울보양식으로 손꼽히고 있다. 여기에 삼계탕 주문 고객에게 특별한 가격(50센트)으로 제공되는 인삼주(6년근 인삼사용, 11잔 제한)도 별미다.

 

논현삼계탕은 한국 최초로 삼계탕과 함께 죽을 선보여 차별화를 꾀하기도 했다. 닭죽, 야채죽, 새우죽, 해물죽을 비롯해 환자나 노약자에게 좋은 잣호두죽, 소고기 인삼죽, 소고기버섯죽을 제공하고 있으며, 활 전복 내장이 베이스가 된 육수로 만든 전복죽은 달아난 입맛을 찾기에 충분하다.

 

논현삼계탕관계자는 죽 메뉴의 경우 손님이 주문을 하는 즉시 만들어 바로 제공된다. 죽 포장을 할 경우 즉석에서 급속 냉동시켜서 드리는데, 집에 가서 전자렌지에 14분 정도 데워드시면 바로 주문해서 먹는 그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냉동고에서 2주 정도까지 보관이 가능고 덧붙였다. 논현삼계탕은 어린이들을 위한 메뉴도 마련했다. 닭가슴살로 만든 치킨 탕수육은 새콤달콤한 레몬소스가 한층 맛을 더했고, 4년근 인삼을 튀겨 제공하는 인삼튀김은 꿀, 계피가루, 땅콩가루에 순서대로 찍어 먹으면 고소함을 더한다.

 

이 밖에도 핫윙과 닭날개볶음, 닭볶음탕, 들깨수제비도 선보인다. 논현삼계탕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이는 논현삼계탕 밴쿠버점은 격조 높은 인테리어를 기반으로 직원들의 청결과 위생을 각별히 신경 써 고급스러운 맛에 걸맞는 호텔급 토탈 서비스로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자신했다.

 

 

<논현삼계탕>

#240-329 North road, Coquitlam (한인빌리지 몰 내 H-Mart 옆)

예약 문의 : 604-492-3737


 

Our Map

Our Info 

주소: #240-329 North road, Coquitlam
홈페이지:
전화번호: 604-492-3737

* 온라인 맛집 멋집 탐방 문의 : 778-892-7344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