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욱의 부동산 레이더] 주택거래량 감소 '눈치보기? > 칼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0°C
Temp Min: -5°C


칼럼

부동산 | [이용욱의 부동산 레이더] 주택거래량 감소 '눈치보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용욱 작성일18-01-16 15:51 조회352회 댓글0건

본문

광역밴쿠버 집값 상승률 평균 1.4%  

 

새해 들어 밴쿠버 주택시장의 사자 열기가 한풀 꺾이는 모습이다. BC부동산협회(BCREA)에 따르면 2017년 전체 거래량은 10만3763건으로 지난해 보다 -7.5% 감소했다. 평균 가격(70만9579달러)은 2.7% 상승하는데 그쳤고 거래규모(730억6300만달러)도 같은 기간 -5.1% 줄었다.

 

지역별로는 칠리왁(16.8%), 밴쿠버 아일랜드(12.5%), 빅토리아(11.5%) 등 외곽지역의 집값 상승이 두드러졌다. 광역밴쿠버는 평균가격(103만1546달러)은 가장 높았으나 상승률은 1.4%에 불과했다. (표 참조)

 

카메론 뮈어(Muir) BC 부동산협회 선임경제연구원은 "경기 활황에 고용증가, 임금상승이 맞물리면서 주택수요가 크게 늘었다"면서 "유입인구 증가는 주택경기 활황의 중요한 요인이었다"고 분석했다.

 

또, "지난해 12월 거래량(5738건)이 2016년 같은 기간보다 21.5% 급증한 것은 새해 1월부터 주택금융(Mortgage)조건이 강화되기 전에 서둘러 구입하려는 바이어가 몰린 일시적 현상" 으로 풀이했다. 12월 한달 거래규모만 42억 달러에 달했고 평균가격(73만4108달러)은 12.1% 뛰었다.

 

BC 주택시장의 견인차 격인 광역밴쿠버 지역의 경우 단독주택 거래는 비교적 한산한 반면 타운하우스와 아파트는 물량이 없어 못 팔 정도였다. 실제, 지난해 12월 기준 매물대비판매율(sales-to-active listings ratio)은 단독주택 14.4, 타운하우스 38.8, 아파트 59.6 순이었다. 광역밴쿠버 지역 단독주택가격은 6개월 전보다 평균 1.1% 올랐고 타운하우스는 7.8%, 아파트는 9.1% 상승했다.

 

1월 15일 현재, 광역밴쿠버지역 주택거래량은 모두 679건에 머물고 있다. 이런 추세라면 지난해 1월 수준(1523건)에 못 미칠 것으로 보인다. 통상 1월이면 직장인들의 인사 이동이 시작되고 전출입 빈도가 늘어남에 따라 거래도 증가하는 경향을 보인다. 하지만 올해는 중국 바이어를 중심으로 한 춘절(春節) 효과(Chinese New Year Effect)까지 기대하려면 2월 중순까지 기다려 할 분위기다.

 

57b5ca8ad80fa4a9e51fccfac88e401d_1516146652_6873.JPG
 

자료 : BCREA 2018. 1. 13

 

57b5ca8ad80fa4a9e51fccfac88e401d_1516146689_8542.JPG
 

[추천매물] 코퀴틀람 웨스트우드 플래토 타운하우스 $1,058,000

 

Rarely available, bright & spacious 4 bdrm townhouse! WHISPER RIDGE at Silver Springs by Polygon. Upgraded hardwood flooring, large open kitchen w/S/S appliances, island & nook. There is nothing to do but move in. Mrs Clean lives her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