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에 온 강경화 외교부장관 >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0°C
Temp Min: -5°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밴쿠버 | 밴쿠버에 온 강경화 외교부장관

표영태 기자 입력18-01-15 15:48 수정 18-01-19 09:08

본문

15일 오후 밴쿠버에 도착한 강경화 한국 외교부장관과 크리스티아 프리랜드 캐나다 외교부장관이 회담을 앞두고 악수를 나누고 있다.

 

두 장관을 포함한 16개국 외교장관은 한반도 안보 및 안정을 주제로 16일까지 회의를 연다. 각국 장관들은 북핵 문제의 외교적 해결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사진=표영태 기자]

750836a04b813436c85ed9d1d90abc20_1516064793_9418.JPG
15일 오전 11시 경 밴쿠버에 도착한 강경화 장관은 이날 오후 3시 캐나다 프리랜드 장관과 양자 회담을 위해 캐나다컨벤션센터 웨스트 빌당 2층으로 들어오고 있다. 이날 강 장관은 신맹호 주 캐나다 대사와 김건 총영사 등을 대동하고 회담 장소로 향했다. 

 

750836a04b813436c85ed9d1d90abc20_1516065175_2358.jpg 

비공개로 양자회담을 갖기 위해 자리를 한 양국 장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관련 뉴스

회사소개 신문광고: 604.544.5155 온라인 광고: 604.347.7730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