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잼·바스코, 잘못 인정…아티스트 관리 철저히 하겠다" > LIF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19°C
Temp Min: 14°C


LIFE

방송 | "씨잼·바스코, 잘못 인정…아티스트 관리 철저히 하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5-29 07:18 조회287회 댓글0건

본문

래퍼 바스코(37·빌스택스·신동열)와 씨잼(25·류성민)이 대마초 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소속사 저스트뮤직(린치핀뮤직)이 입장을 밝혔다.   

  

29일 저스트뮤직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불미스러운 일과 관련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저희 소속 아티스트 씨잼과빌스택스는 본인들의 행동을 인정하고 그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는 회사 차원에서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관리를 더 철저히 하고 음악인으로서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스트뮤직을 좋아해 주시는 모든 분께 걱정을 끼쳐 드린 점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래퍼와 프로듀서, 가수 지망생 등 8명을 검거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으며, 이 가운데 이들 두 유명 래퍼가 포함됐다고 밝혔다.   

  

씨잼은 지난 2015년 5월부터 연습실 겸 작업실로 쓰던 서울 서대문구의 숙소에서 대마초를 10여 차례 흡연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구속됐다. 씨잼은 또 지난해 11월 같은 장소에서 향정신성 의약품(일명 엑스터시·MDMA)을 투약한 혐의도 받고 있다.   

  

바스코는 씨잼과 같은 공급책을 통해 대마초를 전달받아 2015년 5월부터 3차례 흡연하고, 지난해 중순께 엑스터시와 코카인을 한 번씩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출처: 중앙일보] "씨잼·바스코, 잘못 인정…아티스트 관리 철저히 하겠다" (공식)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LIFE 목록

Total 1,70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