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총리 암살 시도…수차례 총격 당해 생명 위독" > 채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채널

기타 | "슬로바키아 총리 암살 시도…수차례 총격 당해 생명 위독"

페이지 정보

작성자 중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4-05-15 10:39 조회137회 댓글0건

본문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AP=연합뉴스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AP=연합뉴스

친러시아 성향의 슬로바키아 총리가 수 차례 총격을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다.

15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의 공식 페이스북에 게시된 성명에는 그가 수도 브라티슬라바의 외곽 마을에서 총격을 받고 반스카 비스트리차(Banska Bystrica)에 있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생명이 위독하다는 내용이 담겼다.

보도에 따르면 브라티슬라바 북동쪽으로 150㎞ 떨어진 핸들로바 지역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났다. 슬로바키아 정부는 이 지역에서 회의를 열었는데 회의 후 여러 발의 총성이 들렸다고 CNN이 보도했다.

15일(현지시간)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피격 사건 이후 용의자로 보이는 인물이 체포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15일(현지시간)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피격 사건 이후 용의자로 보이는 인물이 체포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슬로바키아 국영 통신사 TASR에 따르면 총격 용의자는 현장에서 체포됐다. 슬로바키아 경찰은 이 사건 용의자를 현장에서 체포한 뒤 수사를 벌이고 있다.

주주나 차푸토바 슬로바키아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잔인하고 무모한 공격에 충격받았다"며 "총리가 회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적었다.

15일(현지시간)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피격 사건 이후 보안 요원들이 총리를 차에 태우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15일(현지시간)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피격 사건 이후 보안 요원들이 총리를 차에 태우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피코 총리는 2006∼2010년 첫 번째 임기에 이어 2012∼2018년 연속 집권하는 등 모두 세 번 총리직을 역임했다. 지난해 10월 치러진 총선에서 우크라이나에 대한 서방의 지원을 비판하는 캠페인을 벌인 뒤 승리해 총리직에 복귀했다.

피코 총리는 친 러시아 성향으로 분류된다. 그는 크렘린궁에 대한 우호적인 감정을 드러내 비판을 받기도 했다고 CNN이 전했다.

그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악수를 한 일로 비난을 받자 "난 자랑스럽다"고 했던 오르반 빅토리 헝가리 총리와도 가까운 사이로 알려져 있다.

오르반 총리는 엑스(X)에 올린 글에서 "내 친구인 로베르트 피코 총리에 대한 극악무도한 공격에 깊은 충격을 받았다"며 "그의 건강과 빠른 쾌유를 기도한다"고 말했다.

한편 슬로바키아 총리실은 이날 "정부 회의 후 피초 총리를 대상으로 삼은 암살 시도가 있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피초 총리는 응급수술을 받았으며 앞으로 몇 시간이 생사를 결정할 것"이라고 총리실은 덧붙였다.

하수영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채널 목록

Total 4,29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338-4501 North Rd.Burnaby B.C V3N 4R7
Tel: 604 544 5155,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